“나와 타인의 개인정보 온라인에 올리거나 전송하지 마세

여가부, 아동·청소년 ‘디지털 성범죄 예방 7가지 안전 수칙’ 공개

특허 신속 심판 늘리고 심사 품질 높인다

특허심판원 ‘고품질 심판’ 대책 발표

‘최대 20% 할인’ 서울사랑상품권, 코로나 뚫고 1300억원

‘착한 소비’에 15% 할인·5% 캐시백 혜택

아이 키우기 좋은 동대문… 셋째부터 초중고 입학축하금

입학 때마다 30만·50만·100만원 지급… 첫째 출산지원금도 10만원→30만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서울 동대문구가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출산 장려 정책을 확대 시행한다.

동대문구는 이달 개정된 ‘동대문구 출산 장려에 관한 조례’를 내년 1월 1일부터 시행한다고 24일 밝혔다.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유일하게 초·중·고등학교 입학축하금을 확대 지원하고, 출산지원금도 증액하는 내용이 골자다.

이에 따라 기존에 셋째 이상 자녀가 초등학교에 입학할 때 지급되던 입학축하금을 셋째 이상 자녀가 중학교, 고등학교에 입학할 때도 지급한다. 지원 금액도 기존 10만원에서 초등학교 입학 30만원, 중학교 입학 50만원, 고등학교 입학 100만원으로 늘린다. 첫째 아이를 출산할 때 지급했던 출산지원금 10만원도 30만원으로 늘린다.

이 밖에도 동대문구는 2017년부터 코레일과 손잡고 다자녀가정에 기차 여행을 지원하는 ‘다자녀 가정 행복나들이’ 행사를 매년 진행한다. 지난해부터는 지역 기업이나 기관 지원으로 다자녀가정의 자녀에게 장학금도 지급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모든 출생아에게 3만원 상당의 기저귀, 물티슈 등 출산축하용품을 지원하고, 임산부 및 영유아를 위한 각종 건강지원 서비스도 제공한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양육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는 데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출산지원금 및 입학축하금을 확대한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출산장려정책을 추진해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동대문구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11-25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