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수업 소외 학생 없어야” 교사와 머리 맞댄 은평

[현장 행정] 김미경 서울 은평 구청장, 선일여고 방문

서울 소상공인 자금 대출 5조원 ‘불티’

市 금융지원 이미 4조 소진… 증액 검토

‘나라장터’ 거래규모 처음 100조원 돌파

개통 16년만에 3배 성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가종합전자조달시스템 ‘나라장터’ 거래 규모가 사상 처음 100조원을 넘어섰다.

20일 조달청에 따르면 지난해 나라장터 거래규모는 전년(89조 7741억원)대비 14.5% 증가한 102조 8339억원으로 집계됐다. 2002년 개통 후 2003년 36조원을 기록했던 거래 규모가 16년 만에 약 3배 성장했다.

나라장터는 계약 등 조달 업무 전 과정을 온라인으로 처리하는 전자조달 플랫폼으로 전체 공공조달 거래의 73%를 처리하고 있다. 중앙행정기관과 광역·기초자치단체, 공기업 등 5만 7000여개 수요기관과 43만여개 조달업체가 서비스를 이용한다.

사업별로는 시설공사가 43조 8701억원으로 가장 많았다. 물품(33조 9028억원), 서비스(24조 2994억원), 외자(6030억원) 순이다. 기관별로는 지자체가 45.7%인 47조 462억원을 기록했고 국가기관(17조 7967억원), 교육기관(12조 5516억원) 등이다.

정무경 조달청장은 “나라장터를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등 정보통신기술(ICT)이 적용된 차세대 전자조달시스템으로 전면 개편할 계획”이라면서 “수요기관과 조달기업의 이용 편의 및 효율성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