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 여성안심귀갓길 15곳에 ‘로고젝터’ 설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서구는 지역 내 여성안심귀갓길 15곳에 ‘로고젝터’를 설치했다고 17일 밝혔다. 강서구는 “늦은 밤 보행자에겐 심리적 안정감을 주고, 범죄자에겐 심적 경각심을 줘 범죄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마련했다”고 전했다.

로고젝터는 LED 조명으로 특정 문자나 그림을 바닥이나 벽면에 투사해 비추는 장치이다. 로고젝터로 투사하는 문구는 ‘혼자가 아닙니다. 안심하고 귀가 하세요’, ‘안심강서, 레벨이 다른 안심강서’, ‘안심귀가 예스(YES)’, ‘#안심귀가 #오늘도 #스트리트(Street)’ 등 여섯 가지다.

여성안심귀갓길은 강서경찰서가 방범시설 유무와 112 신고 건수 등을 고려해 지정했다. 구 관계자는 “앞으로도 주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