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 엔딩’ 선언에도 꾸역꾸역… 거리두기 무시하는 상

창원, 진해 명소 막아도 일부 지역 붐벼

귀국 유학생 쏠린 강남… 타워팰리스서도 ‘양성’

서울 해외유입 확진자 절반이 강남 3구

‘온라인 도시’ 서울, ‘코로나 블루’ 줄이는 이색 서비

市 복지포털, 재난긴급생활비 사전 접수

경제 살리는 광진… 1471억 조기 집행

코로나 극복 위해 SOC·안전 중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선갑 광진구청장

서울 광진구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구는 광진구 사상 최대 규모의 신속집행 금액인 1471억원을 상반기에 조기 집행해 지역경기 활성화에 힘을 불어넣는다. 이는 전년도 조기집행 실적 682억원보다 789억원 늘어난 것으로 역대 최대다. 당초 신속집행 대상 분야의 상반기 목표액인 1177억원과 구민 생활과 직결되는 소비·투자 분야의 1분기 목표액인 586억원에서 중복된 금액(292억원)을 제외한 액수다.

특히 경제적 파급효과가 큰 사회간접자본(SOC) 사업과 구민이 체감할 수 있는 주민 안전·편의, 일자리와 직결된 사업을 중점적으로 관리해 상반기에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이끌 계획이다.

구는 부구청장을 단장으로 하는 신속집행추진단을 구성해 목표액 달성과 적극적인 신속집행을 추진한다. 신속집행추진단은 주기적으로 집행 상황을 모니터링해 부진 사업을 분석하고 해소 방안을 모색한다. 필요 시에는 부진 사업에 대한 보고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우리 구 재정 건전성이 훼손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정부 정책 기조에 맞춰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되살리기 위한 신속집행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며 “이와 함께 계획적인 재정 신속집행으로 불용·이월액을 줄이고 연말 예산 몰아 쓰기로 인한 예상 낭비를 사전에 방지하겠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20-02-2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예인 노예” 150만원 고액방 몰려든 사람들

불법 촬영물로 꾀어 고액 유료회원 유치 회원들 “진짜 연예인 영상 맞냐” 물으면 주민번호·주소 등 신상정보로 신뢰 쌓아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재산세 인하로 항공업계 돕는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