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진자 방문 업소도 안심하세요”

‘코로나 사투’ 소상공인·농가 지원 팔 걷은 지자체

영등포, 코로나 선별진료소 추가 설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영등포구보건소 옆에 컨테이너 박스로 추가 설치된 선별진료소.
영등포구 제공

서울 영등포구보건소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지역 감염자 확산 예방을 위해 선별진료소 내 검시설을 추가로 설치하고 보건소 의료인력을 긴급 투입하기로 했다고 23일 밝혔다.

구는 종합대책회의에서 선별진료소의 검사실를 확대하기로 결정, 보건소 옆에 운영 중이던 선별진료소에 지난 22일 컨테이너를 추가로 설치하고 검사실을 보강했다.

추가로 설치되는 시설은 환자 대기용과 검사 접수실로 사용되는 컨테이너 2대다. 설치된 환자 대기실과 검사 접수실에는 세균, 바이러스 확산을 막는 이동음압기가 3대 배치돼 음압병동에 준하는 조건을 갖추게 된다. 동절기 추운 날씨를 대비해 이동난로도 설치된다.

구는 기존에 운영하던 선별진료소를 재정비해, 검체 검사실을 2개에서 4개로 늘려 검체 채취 등 방문객 대응을 강화한다. 또한 구는 긴급 의료인력을 투입, 선별진료소 방문자 이동 안내·상담 등 코로나19 대응 관련 업무에 배치한다.

또한 구는 구민 감염 예방을 위해 선별진료소 등 환자 관련 대응 분야 근무자에게 마스크는 물론 레벨D 보호복을 착용하고 근무하도록 조치한다. 지난 21일부터는 진료, 예방접종, 검진 등 보건소 일부 업무를 잠정 중단, 일반 진료를 위해 보건소를 방문하는 구민이 감염 위험에 노출되는 일을 사전에 방지하고 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20-02-24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뽀송뽀송 행복…빨래방 봉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에너지 절약 실천하는 양천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아이스팩도 재활용하는 강동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강서·LG 구립어린이집을 부탁해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