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와 타인의 개인정보 온라인에 올리거나 전송하지 마세

여가부, 아동·청소년 ‘디지털 성범죄 예방 7가지 안전 수칙’ 공개

특허 신속 심판 늘리고 심사 품질 높인다

특허심판원 ‘고품질 심판’ 대책 발표

‘최대 20% 할인’ 서울사랑상품권, 코로나 뚫고 1300억원

‘착한 소비’에 15% 할인·5% 캐시백 혜택

김경 서울시의원 “안전교육에 감염병 예방과 위생 교육 추가해야”

기존 재난·사고 중심의 안전교육에 감염병 예방과 위생 위한 교육과정 추가 필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재난과 사고 중심의 기존 안전교육에 감염병 예방과 위생을 철저히 할 수 있는 교육을 추가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되었다.

서울특별시의회 교육위원회 김경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은 24일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에서 열린 교육감 신년 정책방향 보고에서 “요즘처럼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이 발생했을 때 학교 내에서 전파되지 않도록 개인 예방과 위생을 철저히 할 수 있는 교육이 절실하다”라며, “기존 재난과 사고 위주의 안전교육에 감염병 예방과 위생에 관한 교육을 추가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현재 학교에서 실시되고 있는 학생 안전교육은 7개 영역으로 나뉘어 이론과 실습이 병행되고 있으며, 재난과 사고 등의 위험으로부터 학생들을 보호하기 위해 학기당 일정 시간 이상 의무교육이 이루어지고 있다.

김 의원은 “현재 시행되고 있는 안전교육 시간 내에서 감염병과 위생에 관한 교육이 충분히 이루어질 수 있다”라며, “시연과 실습 등 실질적인 교육을 통해 코로나-19뿐만 아니라 추후 제2의 코로나가 오더라도 학생들이 지혜롭게 잘 피해 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조희연 교육감은 “자연재해에 대한 대응이 대부분인 기존 안전교육에 추가할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라며, “감염병, 위생과 관련된 콘텐츠를 구성하고 기존 교육과정과 재종합해 교육하겠다”라고 답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