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3대 음악가’ 정율성 광주 생가에 역사공원·기념관

광주 출생 상하이서 의열단 활동…내년 12월 준공

‘마스크 해수욕’? 불안불안한 개장

새달 6일 태안을 시작으로 속속 개장

문화예술부터 IT까지… ‘청년 일자리’ 팔 걷은 서초

‘음악문화지구’ 특성 살려 창작공간 제공

시흥 밀집시설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15일간 총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시흥시청 전경

경기 시흥시가 대시민 홍보를 강화하고 공무원 특별 복무관리 지침을 마련하는 등 2주간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 확산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흥시는 정부가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방안을 발표함에 따라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갖고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24일 밝혔다.

우선 시는 그동안 코로나19 집단발생 사례가 발생하거나 사업장 특성상 접촉으로 인한 감염위험이 높은 종교시설과 실내 체육시설, 유흥시설, PC방, 노래연습장 등에 대해 방역지침 등 시설·업종별 준수 여부를 면밀히 단속할 방침이다.

뿐만 아니라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한 시흥시 공무원 특별지침을 공유하며,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해 나갈 수 있도록 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시흥시청과 각 동 행정복지센터에 근무하는 직원들은 모두 마스크를 착용하고 근무에 임하고 있다.

직장 내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시청 구내식당 이용 시간대를 지난 6일부터 4차례로 나누어 분산 이용하도록 했다.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직원은 구내식당 입장을 제한하고 있다. 불특정 다수가 몰리는 민원접점부서와 구내식당에는 이달 내로 아크릴격벽을 설치해 사람 간 접촉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시청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서는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방안을 대대적으로 홍보하며 시민 동참을 호소하고 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오는 4월 5일까지 정부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다중이용시설의 방역지침 등 준수 여부를 철저히 관리해 나가겠다”며 “코로나19가 빠른 시일 내 종식돼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앞으로 15일간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가정이 행복한’ 관악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전통시장에서 착한소비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교육부 공모 평생학습도시 선정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온라인 개학 55개국과 공유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