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 엔딩’ 선언에도 꾸역꾸역… 거리두기 무시하는 상

창원, 진해 명소 막아도 일부 지역 붐벼

귀국 유학생 쏠린 강남… 타워팰리스서도 ‘양성’

서울 해외유입 확진자 절반이 강남 3구

‘온라인 도시’ 서울, ‘코로나 블루’ 줄이는 이색 서비

市 복지포털, 재난긴급생활비 사전 접수

고려아연, 울산 공장 신설 1527억 투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고려아연이 울산에 연간 1300만t 규모의 전해동박 생산공장을 세운다. 울산시는 24일 울산시청 상황실에서 종합비철금속 제련회사 고려아연과 전해동박 생산공장 신설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고려아연은 1차로 1527억원을 투입해 온산국가산업단지 내 온산제련소 인근 1만 8981㎡ 부지에 연간 1만 3000t 규모의 전해동박 생산공장을 2022년 10월까지 건설한다. 시장 전망에 따라 2만 6000t급으로 증설할 방침이다. 동으로 도금된 얇은 판인 전해동박은 전기·전자 제품 회로 기판의 재료로 쓰이고, 특히 리튬이온전지 등 2차전지 생산을 위한 핵심 소재다.

울산시는 고려아연이 신규투자를 원활하게 할 수 있도록 각종 인허가 등에 행정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고려아연의 생산공장 신설은 코로나19로 기업투자가 위축된 가운데 71명의 새로운 고용창출 성과를 내며 지역의 전지·소재 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예상된다.

울산 박정훈 기자 jhp@seoul.co.kr

2020-03-25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예인 노예” 150만원 고액방 몰려든 사람들

불법 촬영물로 꾀어 고액 유료회원 유치 회원들 “진짜 연예인 영상 맞냐” 물으면 주민번호·주소 등 신상정보로 신뢰 쌓아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재산세 인하로 항공업계 돕는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