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자 운전면허 반납·인센티브 신청 주민센터서 한번에

8월부터 주민센터 ‘원스톱 서비스’ 구축

유해성분 328배… 수입 어린이 ‘위해제품’ 83만점 적발

관세청, 올 4~5월 학용품 등 집중 단속

“우리 지자체로 놀러 오세요”… 침체된 지역 관광 살리기

인천시 호텔 비용 부담 붐업 프로모션, 경북 1500개 숙박업소 할인 이벤트

강남, 928억원 추경 편성…신속 재정투입으로 코로나19 극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남구는 지난 6일 코로나19 관련 긴급 대응 방안을 담은 총 928억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추경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예산은 476억원으로, 전체 추경액의 51.2%를 차지한다. 중소상인 지원융자금 400억원, 청년단기일자리 500명 마련 17억원, 청년인턴지원금 월 20만원 인상과 지원 기간 3개월 연장 10억원, 강남형 위기가구 긴급복지 사업 10억원, 사회복지 시설 이용료 감면 11억원, 여가문화 서비스와 비대면 도서 대출서비스 확대 3억 3000만원 등이다. 감염병 대응체계 역량 강화를 위해 열화상감지카메라 설치와 방역 2억 5000만원, 다중이용 공공시설 31곳 자동문 설치 2억원, 코로나19 대응관리 강화 4억 5000만원 등도 포함됐다. 구 관계자는 “추경안은 내달 17~23일 열리는 강남구의회 임시회 의결을 거쳐 최종 확정된다”고 전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학교방역 비상대책 체계 구축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