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저임금 9430원 vs 8500원 수정 제안

최저임금위 6차 회의 양측 이견 못 좁혀

1000인 이상 기업 비정규직이 40.1%

파견·용역 고용 노동자 비율은 21.1%

횡성 한우?… 소형 전기차의 ‘엔진’입니다

횡성군, 이모빌리티 산업 육성 ‘승부수’

시흥 북부권에 고령친화상점 조성 시범 사업 추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상점주에게 어르신 존중 및 배려 인식 교육 실시후 고령자 많은 대야·신천동 시범 운영

시흥시청 전경

경기 시흥시가 어르신들이 보다 편안하게 상점을 이용하는 ‘고령친화상점’ 2곳을 조성·시범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어르신들이 살아오던 환경에서 자립적으로 오랫동안 살아갈 수 있도록 하기 위한 맞춤형 복지정책이다. 고령친화상점은 어르신 고객의 신체적·정서적 특징을 이해하고 존중해 이용자가 편안하고 안전하게 상점을 이용할 수 있도록 적극 배려하는 상점을 말한다. 이번에 시범 사업 대상은 ‘연합 떡 방앗간’과 ‘머리하는 날’ 두 곳이다.

‘연합 떡 방앗간’ 임규형 사장은 “평소 젊은 손님들보다 떡을 즐겨 드시는 어르신 단골들이 많은데, 이번 고령친화상점 사업에 참여해 우리 가게가 어르신들에게 더 편안하고 안전한 공간으로 거듭났으면 좋겠다”고 희망했다.

시흥시 마을복지과에서는 어르신들의 편의 증진을 위해 고령친화상점에 인증 현판과 큰 글씨로 쓴 벽 메뉴판, 단차 개선을 위한 문턱 경사로, 미끄럼방지 매트, 의자, 돋보기, 지팡이 거치대 등 물품을 지원한다.

또 상점주들에게는 고령친화상점을 운영하는데 어르신 존중 및 배려 인식 교육을 실시하고, 반응이 좋을 경우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문용수 마을복지과장은 “고령화 시대에 맞춰 민선 7기 공약사업인 ‘노인복지관 등 고령친화 인프라 구축’ 방안으로 이 사업을 추진한다”면서, “고령친화상점 시범 사업이 어르신들의 안전한 소비생활과 소상공인들의 매출 향상으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고령친화상점 사업 참여를 원하는 상점주는 대야신천행정복지센터 마을복지과( 031-310-4313)로 문의하면 된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청소년 특구’ 구로 만든다

이성 구청장, 청소년 친화도시 역점

2년간 외부재원 6052억원 유치

민선 7기 관악 빛나는 적극 행정

장애인 자립생활주택 2호 개소

이정훈 강동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