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저임금 9430원 vs 8500원 수정 제안

최저임금위 6차 회의 양측 이견 못 좁혀

1000인 이상 기업 비정규직이 40.1%

파견·용역 고용 노동자 비율은 21.1%

횡성 한우?… 소형 전기차의 ‘엔진’입니다

횡성군, 이모빌리티 산업 육성 ‘승부수’

“관광객도 주민도… 다시 돌아오는 섬 만들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름다운 섬 발전협, 총선 당선자 간담회

연안여객 출항 통제기준 개선 등 촉구도

“코로나19 확산으로 급감한 관광객이 다시 찾아오고, 떠났던 주민들도 돌아오는 섬이 되도록 국회의원 당선자와 중앙정부에서 특별한 관심을 가져 주시길 바랍니다.”

장정민 인천 옹진군수를 비롯한 대한민국 아름다운 섬 발전협의회 소속 시장·군수 10명은 25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미래통합당 배준영(인천 옹진·중구·강화)·김병욱(경북 포항남구·울릉군), 더불어민주당 주철현(전남 여수갑)·김회재(여수을)·윤재갑(해남·완도·진도군) 등 제21대 국회의원 당선자들을 만나 이같이 요청했다.

회장인 장 군수 등은 40년 전에 만들어진 연안여객선 출항 통제 기준 개선, 40년 된 수자원보호구역(육지부) 완화, 신선화물 빠른 운송을 위한 해운법 시행규칙 개정, 남해~여수 해저터널 건설 등에 대한 협조를 요청했다. 2026여수세계박람회와 2021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 성공 개최 지지선언 등 2건의 공동성명문도 채택했다.

당선자들은 “섬 주민의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해 섬과 섬을 연결하는 연도교, 육지와 섬을 연결하는 연륙교 추가 건설에 힘쓰고 여객선 준공영제 도입을 위한 협력을 위해서도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섬 발전협의회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10개 섬 지역 지자체 간 연대와 상생 협력을 위해 2012년 창립됐다.

한상봉 기자 hsb@seoul.co.kr
2020-05-26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청소년 특구’ 구로 만든다

이성 구청장, 청소년 친화도시 역점

2년간 외부재원 6052억원 유치

민선 7기 관악 빛나는 적극 행정

장애인 자립생활주택 2호 개소

이정훈 강동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