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저임금 9430원 vs 8500원 수정 제안

최저임금위 6차 회의 양측 이견 못 좁혀

1000인 이상 기업 비정규직이 40.1%

파견·용역 고용 노동자 비율은 21.1%

횡성 한우?… 소형 전기차의 ‘엔진’입니다

횡성군, 이모빌리티 산업 육성 ‘승부수’

“금연 패치 하루 1번… 피부 질환자는 NO”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보조제 사용 안내’ 배포

“금연 패치는 하루 한 번만 사용하고 피부 질환자는 사용하지 마세요.”

금연을 위한 보조제 사용이 증가하는 가운데 식품의약품안전처가 28일 ‘세계 금연의 날’(5월 31일)을 맞아 금연보조제의 올바른 사용법을 담은 안내서를 제작해 배포했다. 금연 패치는 매일 한 장씩 한 번 매끈한 피부에 부착하고, 매일 부착 부위를 바꿔야 한다. 특히 패치를 붙인 부위에 두드러기나 발진 등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어 피부 질환자는 사용하면 안 된다고 강조했다.

금연껌·트로키제는 강한 맛이 느껴질 때까지 30분간 반복 사용하도록 했다. 금연보조제 성분은 니코틴으로, 보조제를 사용하면서 담배를 계속 피우면 혈중 니코틴 농도가 높아져 혈압 상승과 심장 질환·구역질 등의 부작용이 뚜렷해질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금연보조제 사용법은 식약처 홈페이지(www.mfds.go.kr)나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 홈페이지(www.drugsafe.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세종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20-05-29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청소년 특구’ 구로 만든다

이성 구청장, 청소년 친화도시 역점

2년간 외부재원 6052억원 유치

민선 7기 관악 빛나는 적극 행정

장애인 자립생활주택 2호 개소

이정훈 강동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