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경기 특별재난지역 先선포 後피해조사 검토

행정·재정·금융·세제 등 특별지원

“장점마을 집단 암은 폐기물 부적정 처리 탓”

감사원, 익산시 지도·감독 실태 점검 결과 “퇴비 원료를 비료 원료로 쓰게 신고 접수 고온건조 과정 오염물질·악취 지속 발생”

대기업 사내복지기금 협력회사 지원 허용… 상생의 길 열린

고용부, 근로복지기본법 개정 입법예고

성남시, 공공시설 운영 재개 116곳 추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성남지역 복지시설, 청소년수련관 등 방역 기준 준수

코로나19로 휴관했던 성남지역 복지시설, 청소년수련관 등 116곳 공공시설이 오는 3일~24일 차례로 다시 문을 연다.

1일 시에 따르면 성남시는 지난달 22일~28일 실외체육시설 32곳, 공공·작은 도서관 140곳 등 310곳을 재개장한 데 이어 운영 재개 시설을 추가하기로 했다.

시 재난안전대책본부의 결정에 따라 오는 3일 종합사회복지관 10곳과 장애인 직업재활시설 8곳, 장애인 주간보호시설 10곳, 노인복지관 6곳, 다목적 복지회관 20곳, 아이사랑놀이터 13곳, 청소년수련관 5곳, 공공예술창작소 3곳 등이 운영을 재개한다.

이어 18일 수정구 수진동 외국인 주민복지지원센터, 24일 중원구 상대원1동 근로자 종합복지관, 수정구 신흥동 스마일 카페가 시민을 맞는다.

재개장하더라도 대규모 확진자 발생을 막기 위해 각 시설은 이용 시간과 입장 인원을 제한하고, 사전 예약제 실시 등 제한적으로 운영한다.

이용 시민 역시 마스크 착용, 발열 체크, 전자출입명부 작성, 간격 유지 등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지켜야 한다.

시는 경로당, 어린이집 등의 나머지 공공시설도 코로나19 확진자 추세를 지켜본 뒤 운영 재개 시점을 결정할 방침이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