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차 땐 돌봄직 0.1%밖에 못 줬는데… 왜 재난지원금 집행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기재부 “새집으로 이사 가고 싶다” 행안부 “민간 건물…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수몰민 ‘눈물의 호수’에서 ‘섬진강 르네상스’ 여는 임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은평역사한옥博 ‘백범 김구 쓰다’ 기획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백범 삶·글씨 통해 광복 의미 되새겨
광복군 자료·독립선언서 등도 공개


김구 선생의 유묵 ‘독립만세’

서울 은평구 은평역사한옥박물관은 3월 28일까지 ‘백범 김구 쓰다’ 기획전을 연다고 20일 밝혔다. 은평구는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활동을 조망하고 김구 선생의 삶과 글씨를 통해 진정한 광복의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전시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백범 김구 선생은 1919년 3·1운동 직후 상하이로 건너가 경무국장을 시작으로 주석에 이르기까지 27년간 독립운동가로서 임시정부를 지켜냈다. 해방 이후 마지막 4년간 민족의 분열을 막기 위해 통일운동가로 활동하면서 많은 유묵을 남겼다.

은평구 관계자는 “중후한 글맵시와 강직한 기세가 돋보이는 대자 현판 글씨에는 단순히 필획의 형식미를 뛰어넘어 민족주의자가 지닌 신념과 삶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며 “가슴에 맞은 총탄으로 수전증을 얻어 손 떨림이 붓끝에 전해졌으나 정신의 웅장한 기세는 그대로 살아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은평구는 김구 선생이 해방 이후 1947년 쓴 ‘독립만세’와 1948년 ‘광복조국’ 등을 완전한 독립과 광복을 웅변하는 걸작이라고 소개했다. 은평구 관계자는 “김구 선생에게 민족의 완전한 통일국가 수립은 1919년의 3·1운동에 이은 제2의 독립운동이었다”면서 “남·북한의 분단정부 수립과 함께 실패로 끝난 김구의 꿈은 마지막 내면세계가 진하게 밴 유묵과 함께 이제 우리 앞에 남겨져 있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구체적 활약상도 소개한다. 임시의정원의 임시헌장을 비롯해 광복군 자료와 미주 동포의 의연금 영수증 등도 살펴볼 수 있다. 또한 3·1독립선언서, 대한독립선언서, 대한국민의회 선언서가 함께 공개된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21-01-21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대문 “음식물 쓰레기 다이어트 해요”

3월부터 9월까지 감량 경진대회 83개 아파트 단지 4만여세대 참가 11개 우수 단지 상금 60만~160만원

골목까지 물청소… 미세먼지 줄이는 중구

학교·요양센터·생활공간 공기의 질 개선

“아이·교육·문화를 변화시키는 힘” 강동의 새로운 ‘공간

민선 7기 대표 공약 공교육 현장 접목 천호중 도서관, 독서·여가 카페형 변신 39개 학교 공간·색채 개선… 올 5곳 추가 ‘아이·맘 육아시티’ 6곳도 추가로 개소 이정훈 구청장 “행복한 장소 기억 되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