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력 피해 신고 어디로? 가정폭력 상담센터는 어디에? 여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17>성범죄 피해자 신고 전화 난립

수원 3년째 ‘떼까마귀 퇴치전’

수천마리 출몰해 차량 훼손·정전 등 피해

국가 암검진 아니라고 치료비 지원 안해 年5500명 피해

장애 등 특수성 고려 않고 일방 적용

주민체감형 스마트시티 테마형 특화단지 구축 추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2018년 스마트시티「테마형 특화단지 마스터플랜 지원사업」의 대상지로 대전광역시, 경상남도 김해시, 경기도 부천시, 충청북도 등 4곳을 선정하였다고 밝혔다.

스마트시티 「테마형 특화단지 지원사업」은 기성시가지에 다양한 스마트 서비스를 적용하여 교통·에너지·방범 등의 생활편의를 개선하고, 지역 고유의 산업·문화적 경쟁력 강화를 추진하기 위한 마스터플랜 수립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금번에 선정된 4곳의 지자체에는 마스터플랜 수립 지원을 위한 국비2.25억원 및 전문가 컨설팅이 지원된다.

마스터플랜 수립과정은 지역 주민들이 직접 참여하여 해당 지역에 필요로 하는 서비스 수요를 반영함으로써, 체감도가 높은 서비스가 우선적으로 적용되도록 추진된다.

금번 공모에 선정된 지자체들은 지역내 기성시가지의 특성에 적합한 스마트시티 서비스 활용계획을 제시하고 있어, 다양한 유형의 한국형 스마트시티 모델이 창출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전광역시는 노후된 대덕연구개발특구 일대를 중심으로 스마트 오픈플랫폼 구축 등 친생활형 스마트 서비스를 제공하는 “Re-New 과학마을” 사업계획을 추진한다.

“미세먼지 클린 특화단지” 사업을 제안한 부천시는 실시간 미세먼지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등을 통해 시민들과 함께 미세먼지 저감 방안을 추진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주제선정 부터 사업계획 수립까지 전 과정을 주민참여로 진행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해시는 가야문화를 주제로 AR/VR을 활용한 역사체험 콘텐츠 제공, 스마트 모빌리티 구축을 통한 관광객 편의제공 등으로 가야의 숨결이 살아있는 “스마트 역사문화도시”를 조성할 계획이다.

충청북도는 혁신도시인 진천시에 제로에너지 도시 솔루션 적용, 통합플랫폼 구축 등을 통해 “스마트 에너지 혁신생태계 조성”을 추진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이정희 도시경제과장은 ‘이번 지원사업은 지역주민과 기업들이 직접 참여하는 Bottom-Up 방식으로 추진함으로써 지역에 가장 필요한 스마트서비스를 적용하고 체감할 수 있는 사업이 될 것이며, 향후 다른 기성시가지 지역에서도 활용할 수 우수사례들이 창출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2018-06-14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하락 ‘이영자 현상’이란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최근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하락한 것과 관련, ‘이영자 현상’이라는 분석을 내놨다.박…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동수당 지역화폐·병원비 상한제… 아이가 존중받는 성남

[주민 물음에 단체장 답하다] 은수미 성남시장

“주 52시간만 공부하면 안 돼요?” 양천구청장 가슴 울린 말

아동친화도시 그리는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난방비 지원 빵빵, 월동 준비도 꼼꼼, 동대문 겨울 훈훈

저소득층에 최대 14만 5000원 바우처

금천 김장 공식 = 정 ÷ 사랑 +

김치 담그는 남자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