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 촬영 성범죄 4명 중 3명이 ‘지인’

‘지원센터 50일’ 운영 실적

“관치 산물” vs “공익” 존폐 논란 충남 관사

활용법 두고 당선자·의회 충돌

감사원, 靑 감사 문제점 적발 달랑 8건

‘3곳 15년 만의 감사’ 결과 공개

[보도설명자료] 원안위, 우정사업본부 라돈 검출 매트리스 수거 관련 사전 안전교육 및 현장 안전검사 실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원안위, 우정사업본부 라돈 검출 매트리스 수거 관련 사전 안전교육 및 현장 안전검사 실시

□ 보도 매체
 ㅇ집배원 대진 라돈침대 수거에 반발 “안전대책 미흡”(6.12, 파이낸셜뉴스) 등

□ 보도 주요내용
 ㅇ실제 현장에서 대진침대 수거와 관련해 어떠한 안전교육 및 사후검진 등도 논의되고 있지 않음

□ 원안위 입장
 ㅇ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강정민, 이하 원안위)는 16~17일 진행되는 우정사업본부의 라돈 검출 매트리스 수거작업이 안전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대책을 마련하여 추진하고 있음
   - (밀봉비닐 배포) 지난 12일, 보다 안전한 수거를 위해 밀봉 비닐(토론 99.5% 이상 차단가능)을 수거대상자에게 일괄 발송하였고 매트리스를 수거 전에 포장해 놓을 것을 당부하였음
   - (사전교육) 14일 오후, 한국원자력의학원과 함께 전국 12개 권역별 우정사업본부를 찾아가 수거작업자 안전지침 등에 대한 사전교육을 진행하고, 교육 내용이 담긴 배포용 리플릿*을 전달하였음
     * 14일 교육에 참석하지 못한 수거작업자들을 위해 리플릿을 배포하고 교육참석자들이 교육내용을 전파할 예정 <붙임 참고>
   - (수거후 검사) 16~18일에 전국 32개 수거거점 현장에 원안위 및 산하기관 인력 180여 명과 방사선 계측장비 200여 대를 투입하여 수거를 완료한 작업자와 작업차량에 대해 방사선검사를 실시할 예정임
     ※ 필요시 1주일간 지역별로 추가 검사를 실시할 예정
 
2018-06-14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진 여고생 결국 주검으로...강진 실종자 두 명

실종 8일 만에 외진 야산서 발견 휴대전화 마지막 발신장소 인근 옷은 벗겨진채 풀 등에 덮여있어 숨진 용의자, 옷가지 태운 흔적…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물안개 피어나는 그늘막

강북구, 쿨링 포그 그늘막 확대

샹송이 흐르는 신촌 연세로

23~24일 프랑스 거리음악 축제

뮤지컬로 배우는 어린이 성교육

중랑 ‘엄마는 안 가르쳐줘’ 공연

성동, 고용부 일자리대상 최우수 수상

전국 최초 공공안심상가 조성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