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농촌 사회적경제로 내일을 열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는 7.13~15일간 대구 EXCO에서 열리는 사회적경제 박람회에 농업‧농촌분야 사회적경제 조직이 141개소 참가한다고 밝혔다.
이는 박람회에 참가하는 전체 업체의 41%에 해당하는 수치로, 농업을 자원으로 하거나 농촌에서 활약하는 사회적경제 조직이 그만큼 많고, 농업과 농촌이 사회적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잠재력이 크다는 것을 보여준다.
17년 협동조합연구소에서 조사한 바에 따르면, 농촌지역의 사회적경제 조직은 5,045개에 이른다.
* 인구 30만 미만 시‧군 131개 농촌 소재 사회적경제 조직(농촌공동체회사,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자활기업, 협동조합)
특히, 최근 30대 이하 젊은 귀농․귀촌가구가 증가하고 있어 이들을 중심으로 협동조합 설립 등 사회적 경제 활동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 30대 이하 귀농․귀촌가구수(천 호) : (‘14) 131 → (’15) 143 → (‘16) 145(전체 귀농․귀촌가구의 43.2%)
? 이들 사회적경제 조직은 농산물 생산․가공․판매 뿐만 아니라 지역의 고령자․장애인 등 취약계층에 대한 일자리 제공, 판로확보가 어려운 영세소농의 농산물 수매 지원, 독거노인 등을 대상으로 한 무료 반찬배달 및 교통서비스 제공 등 다양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있다.
특히, 이번 박람회에는 농식품부에서 사회적경제 활성화의 일환으로 지원하고 있는 농촌공동체회사 13곳사회적 농업 실천조직 7곳이 참가하여 눈길을 끈다.
* 붙임 : 박람회 참가 농촌공동체회사 및 사회적 농업 실천조직 현황
농촌공동체회사는 농산물 및 농촌자원을 활용하여 농촌지역의 소득 창출에 기여하거나 사회서비스‧고령자 일자리 등을 제공하는 법인을 말하는 것으로, 농식품부는 ‘11년부터 우수한 농촌공동체회사를 발굴하여 홍보‧마케팅비 등 운영비를 지원하고 있다.
* ‘18년 33개소 지원(개소당 50백만원, 국비 50%, 지방비 25%, 자부담 25%)
사회적 농업은 농업인이 복지기관‧학교 등 지역사회와 협력하여 장애인‧고령자 등 도움이 필요한 지역 사람들에게 농업을 통한 돌봄‧교육‧일자리 등을 제공하는 활동을 말하며, 농식품부는 올해 시범사업으로 9개소를 선정하여 지원하고 있다.
* ‘18년 9개소 지원(개소당 60백만원, 국비 50%, 지방비 30%)
앞으로, 농식품부는 농촌공동체회사와 사회적 농업 실천조직을 중심으로 농업‧농촌의 사회적경제에 대한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18년도 농촌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창업 아이디어 공모를 통해 선정된 아이템을 ’19년도부터 창업자금․컨설팅 등을 통해 실제 창업에 이를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 또한, 올해 시범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회적 농업 역시 ‘19년부터 지원 개소수를 확대하고, 실천조직간 전국단위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연대와 협력을 통한 경영 안정을 도모할 계획이다.
아울러, 농촌주민들이 협동조합을 구성하여 마을 저수지태양광 발전 시설을 설치하고, 이를 통해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관련 사업도 계획하고 있다.
박람회에 참석한 농식품부 김현수 차관사회적경제는 지역에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좋은 수단이다”라고 평가하면서,
? “특히 박람회를 통해 확인된 바와 같이 농업․농촌이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많은 자원을 가진 만큼, 사회적경제를 통한 보람있는 일자리 만들기에 농업계가 앞장서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2018-07-12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손가락 하트 사진 찍었다…남쪽 사람

“(손가락 하트를) 어떻게 하는 겁니까? 나는 모양이 안 나옵니다.”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한국에서 특히 유행하는 ‘손가락…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체육관에도 스마트 전광판…첨단기술 만난 영등포 행정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행정서비스 분야에 사물인터넷 도입·확대

경기 광주시장과 ‘맛있는 소통’

28일 시청 잔디광장서 ‘자연채 행복밥상 문화축제’… 식사·요리경연·공연 등 행사 풍성

강동 고교생 서울 첫 무상교복 입는다

이정훈 강동구청장, 민선7기 공약 \'중고교 무상교복지원\' 방안, 구의회 의결

“전통시장 활성화, 동대문 발전 출발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한가위 상인들 소통…노후 환경 개선·청년몰 조성 등 ‘착착’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