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액체당금’ 지급 기간 7개월→2개월로 축소

고용노동부 ‘임금체불 청산제도’ 개편

놀줄 아는 아이들 ‘영등포 지하낙원’에 반하다

영등포 청소년 자율공간 새달 개관

독립유공자도 품은 서대문구 임대주택

월 임대료 주변 시세의 약 30% 수준

화성 동탄2지구 교통사고 위험에 따른 아파트 주민들의 고충 해결된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보도자료
뉴스배포정보
자료배포 2018. 9. 14. (금)
담당부서 경찰민원과
과장 이성섭 ☏ 044-200-7381
담당자 김동욱 ☏ 044-200-7385
페이지 수 총 2쪽

화성 동탄2지구 교통사고 위험에 따른 아파트 주민들의 고충 해결된다

국민권익위, 14일 현장조정회의 열어 교통안전 방안 마련
 
경기도 화성시 동탄2지구에 있는 더 테라스아파트단지에서 간선도로로 진출입시 교통사고 발행 위험이 높다는 아파트 입주민들의 고충이 해결될 전망이다.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박은정, 이하 권익위)914일 경기도시공사 동탄고덕사업단 회의실에서 현장조정회의를 열고 화성시 동탄2지구 아파트 입주민들이 아파트단지에서 간선도로로 진출입할 때 교통사고 발생 위험이 크다며 이를 개선해 달라는 집단민원에 대해 관계기관의 중재로 해결방안을 마련했다.
 
이 아파트 입주민 280여명은 해당 아파트에서 간선도로로 진출하거나 아파트 단지 출입구로 진입할 때 인근 방교터널에서 나오는 과속운행 차량들과 사고 발생 위험이 높아 개선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관계기관에 요청하였으나, 여러 기관의 업무가 복합적으로 연관되어 있어 신속한 해결방안을 찾지 못하자 지난 7월 국민권익위에 고충민원을 신청하였다.
 
국민권익위는 현장조사, 도로교통공단 자문, 관계기관 협의를 거쳐 14일 경기도시공사 동탄고덕사업단 회의실에서 권태성 부위원장 주재로 신청인 등 아파트 주민들과 경기도시공사 동탄고덕사업단장, 한국토지주택공사 동탄사업본부 건설사업단장, 화성동부경찰서 교통과장, 화성시 동부출장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조정회의를 열고 조정안을 확정했다.
 
이날 조정에 따라 경기도시공사와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진출입로 지점에 교차로와 감속차로를 설치하는 방안을 추진키로 하였으며, 화성동부경찰서는 이 지역을 운행하는 차량들이 어린이 보호구역 지정에 따른 규정속도(50km/h)를 준수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교통 단속을 실시하기로 했다. 화성시는 어린이보호구역 지정과 관련된 노면포장 등 교통 안전시설을 조속히 설치하기로 합의하였다.
 
국민권익위 권태성 부위원장은 관계기관의 적극적인 협조로 신도시 아파트 입주민들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방안이 마련되어 다행스럽게 생각한다.”라며, “국민권익위는 앞으로도 국민의 안전을 보장하고 생활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참고 사항 >
 
 
 
아파트 개요 : 전체 483세대(15블럭 116세대, 16블럭 367세대) 7월말까지 약 280세대가 입주해 있음.
 
신청인들은 화성시에 방교초 어린이 보호구역 지정을 요청
- 화성시는 8. 16. 어린이보호구역으로 지정 결정함
(동탄산척로 운행속도 6050Km/h로 하향 조정)

2018-09-14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홍석천 “중앙일보 기자님, 욕은 제가 먹겠지만

방송인 홍석천씨가 자신의 인터뷰 발언 의도를 잘못 전한 중앙일보 보도를 비판하는 취지의 글을 소셜미디어에 남겼다.홍씨는 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북 자치구 4곳에 ‘도전숙’ 공급”

SH공사 김세용 사장 신년 인터뷰

“전략적 조달자 새 역할 할 것”

정무경 조달청장, 개청 70년 기념식

배달업체와 복지사각 찾는 강남

위기가구 발견 땐 신고

“배봉산공원 명소로 가꿔 선물”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신년 인터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