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개념 융복합 의료기기 개발 10년간 2.8조 투자

복지부 ‘헬스케어 발전전략’ 최종 확정

서울, 지역을 품다

서울·로컬의 맛있는 만남 ‘상생상회’ 핫플레이스로

“인천이 남북사업 주도… 동북아 평화·경제 중심도시로

‘탈권위·소통 행보’ 박남춘 인천시장 인터뷰

[원안위 보도해명자료] 원자력연구원 무단반출 폐기물의 중저준위 여부 및 정확한 규모에 대해 조사 중에 있습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원자력연구원 무단반출 폐기물의 중저준위 여부 및 정확한 규모에 대해 조사 중에 있습니다.

□ 보도 매체
 ㅇJTBC, ‘무단반출 원자로 중저준위 폐기물 10톤…행방불명’ 등(10.11)

□ 보도 주요내용
 ㅇ지난 6월 원자력안전위원회는 폐기물 중에 철제, 알루미늄, 스테인리스 등 30톤이 무단 반출되거나 잃어버린 상태라고 발표
 ㅇ연구용 원자로를 해체하면서 나온 수십 톤 방사성폐기물 중 중저준위 폐기물 10톤이 실종되었음

□ 원안위 입장
 ㅇ원안위는 지난 6월 28일 보도자료 및 별첨자료를 통해 원자력연구원 방사성폐기물 무단폐기 조사결과 서울연구로 해체과정에서 발생한 철제, 알루미늄, 스테인리스 등 폐기물 발생량과 보관기록에 약 30톤의 차이가 있고, 그에 대해 확대 조사할 계획임을 밝혔습니다.
 ㅇ 원안위는 현재 지난 6월 발표한 30톤의 차이가 기록상의 오류인지 분실 때문인지 조사하고 있고, 그 방사성폐기물의 종류와 양에 대해서 확인 중에 있습니다.
  - 현재까지 조사 결과 중저준위 폐기물로 추정되던 10톤 중 상당 부분은 자체처분 대상이거나 기록상의 오류인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미확인된 부분에 대해서는 추가 조사가 진행 중입니다.
2018-10-12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재명 지사 기소…부인 김혜경씨는 기소 못해

檢, 이르면 11일쯤 李지사 기소할 듯3개 혐의 경찰 의견대로 “공소유지 가능”김혜경씨=혜경궁 김씨, 직접 증거 불충분‘김부선…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마을 가꾸며 삶을 바꾸다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시흥동 마을사업 1년 성과 발표

꼼꼼한 영등포

안전 사각지대 고시원 특별 점검…화재감지기 설치 등 넉넉한 지원

훈훈한 동대문

IoT활용 안전·건강 솔루션 사업…독거노인 대상 겨울나기 서비스

마포, 2년 연속 민원행정 최우수 선정

민원인들에 수준 높은 서비스 제공 다짐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