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폭력 피해 주민등록 열람제한 급증

폭력행위자 주민등록 교부 제한요청 4년 만에 3배

“4년간 일자리 10만개… 떠난 사람 돌아오게”

‘지방 소멸 타파’ 두 팔 걷은 이철우 경북도지사

조명래 ‘4대강 청문회’ 파고 넘을까

23일 환경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원안위 보도해명자료] 원자력연구원 무단반출 폐기물의 중저준위 여부 및 정확한 규모에 대해 조사 중에 있습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원자력연구원 무단반출 폐기물의 중저준위 여부 및 정확한 규모에 대해 조사 중에 있습니다.

□ 보도 매체
 ㅇJTBC, ‘무단반출 원자로 중저준위 폐기물 10톤…행방불명’ 등(10.11)

□ 보도 주요내용
 ㅇ지난 6월 원자력안전위원회는 폐기물 중에 철제, 알루미늄, 스테인리스 등 30톤이 무단 반출되거나 잃어버린 상태라고 발표
 ㅇ연구용 원자로를 해체하면서 나온 수십 톤 방사성폐기물 중 중저준위 폐기물 10톤이 실종되었음

□ 원안위 입장
 ㅇ원안위는 지난 6월 28일 보도자료 및 별첨자료를 통해 원자력연구원 방사성폐기물 무단폐기 조사결과 서울연구로 해체과정에서 발생한 철제, 알루미늄, 스테인리스 등 폐기물 발생량과 보관기록에 약 30톤의 차이가 있고, 그에 대해 확대 조사할 계획임을 밝혔습니다.
 ㅇ 원안위는 현재 지난 6월 발표한 30톤의 차이가 기록상의 오류인지 분실 때문인지 조사하고 있고, 그 방사성폐기물의 종류와 양에 대해서 확인 중에 있습니다.
  - 현재까지 조사 결과 중저준위 폐기물로 추정되던 10톤 중 상당 부분은 자체처분 대상이거나 기록상의 오류인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미확인된 부분에 대해서는 추가 조사가 진행 중입니다.
2018-10-12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1조8천억대 미국 복권, 한국서 당첨되면 당첨금

미국의 숫자 맞추기 복권 메가밀리언 추첨에서 또다시 당첨자가 나오지 않았다. 이로써 당첨금이 미국 복권 사상 최고액인 16억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초, 사람중심 디자인 혁신

조은희 구청장 “디테일이 패러다임 바꿔”

“소통하는 체어맨 될 것”

김창규 동대문구의회 의장

시바타 도요는 98세에 등단했어요… 꿈은 이루어집니다

‘어르신 꿈 전도사’ 된 김수영 양천구청장

문화예술과 스마트폰 친화형으로

‘특성화시장’으로 변신한 40년 전통시장 찾은 노현송 강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