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주대첩 그린 강감찬 축제 15만명 즐겼다

관악, 강감찬 주제로 도시브랜딩 작업

해수부, 선박 친환경 설비 설치 위한 금융지원 나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해수부, 선박 친환경 설비 설치 위한 금융지원 나서
- 2019년 선박 친환경 설비 지원사업 공모에 스크러버 111척, 선박평형수처리설비 60척 신청 -
 
‘2019년 친환경 설비 개량 이차보전 사업’ 공모(‘18.12.31~’19.2.1) 결과, 황산화물 저감장치(이하 스크러버)는 18개 선사 111척, 선박평형수처리장치(Ballast Water Treatment System)는 12개 선사 60척이 지원을 신청하였다.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국제해사기구(IMO)의 2020년 환경 규제*앞두고, 스크러버 및 선박평형수처리설비 등 선박의 친환경 설비 설치에 따른 해운선사들의 금융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이차보전사업을 신설하였다.


사업은 해운선사가 친환경 설비를 설치하는 경우, 대출액*의 2%에 해당하는 이자를 보전해 주는 사업이다.
 
* 2020년부터 선박연료의 황산화물 함유기준을 기존 3.5%에서 0.5%로 강화
 
** 친환경 설비의 설치와 관련된 제비용(설계, 제작, 설치 등)의 80% 이내
 
이번에 신청한 선사에 대해서는 심사위원회*의 심사(2.15) 및 협약은행의 약식 대출심사를 거쳐 대출이 실행된다.


해양수산부는 지난해 11월에 가장 좋은 대출조건을 제시한 한국산업은행과 ㈜신한은행을 협약은행으로 선정한 바 있다.
 
* 해양수산부, 해양진흥공사, 협약은행 및 선박관련 전문가 등으로 구성
 
이와 함께, 한국해양진흥공사는 ‘친환경 설비 특별보증상품’을 운용할 계획이다.
 
친환경 설비는 별도의 담보가치가 없어 영세선사의 경우 금융권 대출이 어려울 수 있기 때문에, 해양진흥공사에서 친환경 설비 설치에 대한 보증을 제공하여 원활한 대출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엄기두 해양수산부 해운물류국장은 “올해 처음으로 실시되는 선박 친환경 설비 설치 지원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하는 한편, 오는 3월에는 내년도 친환경 설비 설치에 대한 수요조사를 미리 실시하는 등 국제적인 환경규제에 선사들이 적절히 대응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2019-02-12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만취여성, 택시기사에 ‘신음소리’ 내다 징역형

법원, 30대 여성에 징역 6개월에 집유 1년 선고신상정보 등록…신상정보 공개·취업 제한은 면제만취한 채 택시를 탔다가 택시기…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술냄새 대신 책향기 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재정분석평가 2년 연속 ‘우수’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경청·공감의 리더십”

차준택 인천 부평구청장

바이오헬스 창업생태계 협약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