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책 두렵다…일산호수공원 ‘유리섬유’ 공습

25년 흘러 인공폭포·인공암 부식·균열

섬관광 1519억… ‘한국판 산토리니’ 만든다

행안부, 도서종합개발계획 확정

골목길 ‘보이는 소화기’ 골든타임 잡는 동작

상도동 등 6개 동에 소화기 1000개 설치

국민권익위-경기도 부패·공익신고자 보호 협력 강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보도자료
뉴스배포정보
자료배포 2019. 3. 15. (금)
담당부서 보호보상정책과
과장 양동훈 ☏ 044-200-7751
담당자 김옥희 ☏ 044-200-7754
페이지 수 총 2쪽

국민권익위-경기도 부패‧공익신고자 보호 협력 강화

- 신고자 보호 교육 및 보호규정 위반자 처벌 강화, 비실명 대리신고 활성화...15일 업무협약 -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박은정, 이하 국민권익위)와 경기도(도지사 이재명)가 부패·공익신고자 보호·지원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신고자 보호 확립에 나선다.
 
국민권익위는 15일 오전 1030분 경기도청에서 경기도와 부패·공익신고자 보호 협력을 강화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지난 117일 국민권익위와 전국 시도지사 협의회가 체결한 청렴협약의 일환으로 국민권익위는 이를 다른 광역지방자치단체와도 진행할 예정이다.
 
국민권익위와 경기도는 협약에 따라 공익신고 담당자에 대한 교육과 보호규정 위반자에 대한 처벌을 강화하고 비실명 대리신고 제도 등을 통해 신고를 활성화하는 한편, 신고처리 과정에서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국민권익위 박은정 위원장은 국민권익위는 부패·공익신고자 보호·지원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실질적 해결책을 찾아 나갈 예정이라며, 이번 경기도와의 업무협약이 신속한 공익신고 처리뿐만 아니라 신고자 보호 인식을 확산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2019-03-15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학의 성접대 피해 여성, 윤중천의 꼭두각시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과 건설업자 윤중천씨를 특수강간 혐의 등으로 고소한 피해 여성 이모씨는 윤씨의 꼭두각시나 다름없는 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