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항공대대 헬기, 완주 운항 중단하라”

“소음 극심” 완주군민들 노선 변경에 강력 촉구

“폐기물 자원화 틀 깰라”… 음폐수 법안 논란

“음식쓰레기·소각업게 민원 챙겨주나” 비판

지방과 상생 위해 2403억 쏟아붓는 서울시

29개 기초단체와 손잡고 ‘서울선언문’

[참고] 부동산 공시가격 산정 시 시세변동분을 충분히 반영하고 있습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2019년 주거종합계획을 통해 공시가격 정책 추진방향을 밝힌 바 있습니다.

동 내용은 시세가 급등했거나 공시가격이 시세와의 격차가 컸던 유형 및 가격대의 부동산을 중심으로 공시가격의 현실화율을 제고해 나가겠다는 내용으로서, 부동산의 시세가 하락한 경우에는 시세하락분을 공시가격에 충분히 반영할 계획입니다.

앞으로도 국토교통부는 공시가격의 형평성 제고와 함께 엄정한 시세분석 등을 통해 공시가격이 적정하고 객관적으로 산정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습니다.

<관련 보도내용(중앙일보(인터넷판), 4.23(화).) >
공시가격 계속 올린다...김현미 시즌2도 타깃은 다주택자
2019-04-23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단독] ‘사립대 3대 세습’ 실태 확인…총장도

23일 서울신문이 입수한 교육부의 정책연구 보고서 ‘사립대학 개혁방안’에 따르면 사립대 대부분은 설립자의 친인척들이 ‘족벌…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해방촌 신흥시장, 젊은 감각 입는다

용산구청장 ‘청년 상인과 대화’

“전국 첫 직접 민주주의 도시로”

이재수 춘천시장이 말하는 미래

서울 중구청장의 ‘걷기 사랑’

매일 걸어서 출근…지도자 교육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