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리 교체설에 총리실 줄인사 촉각

이낙연 총리 정기국회 후 교체 무게

“서울 낡은 상수도 138㎞ 연내 교체”

박원순 시장 긴급 대책 발표

병원·한방병원 2·3인실도 건보 적용

연간 환자 38만여명 입원료 크게 줄어

[참고] 소형 타워크레인 안전대책을 마련 중에 있습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토교통부는 최근 소형 타워크레인의 등록대수의 증가와 더불어 건설현장에서 소형 타워크레인 사용 중 안전 사고 우려 증가를 감안하여 소형을 포함한 “타워크레인 안전대책”을 마련 중에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의견수렴을 위해 지난 3월부터 양대 노조, 시민단체, 협회, 검사기관, 임대사업자, 제작/수입사 등이 참여한 합동회의를 개최하고, 개별적인 관계자 협의도 진행해오고 있으며, 타워크레인의 안전한 작업 수행 및 사고 예방이 가능하도록 크레인 장비 및 조종사 안전 향상을 위한 세부 방안을 6월말까지 조속히 마련할 예정입니다.

< 관련 보도내용(뉴시스, 5.23.목) >
소형 타워크레인 4년간 30건 사고...불법·편법 대책없어
- 건설노조 ‘정부, 소형 타워크레인 관리 능력 없어’
2019-05-23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한국당 女당원 ‘엉덩이춤’에 황교안 “좀더 연

자유한국당이 여성 당원들을 위해 마련한 행사에서 일부 여성 참석자들이 선정적이라고 의심받을 수 있는 엉덩이춤을 춰 논란이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50년 만에 영등포 노점상 정비”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마을 민주주의 텃밭 ‘금천 1번가’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청렴 성동’ 인증받았다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