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6시 다른 구 등교하는 흑석동 학생들… “고교 세워

‘일반고 사각지대’ 서울 동작구 흑석동, 학교 유치에 역점

행안부 41년 ‘금녀의 벽’ 두 과장이 깼다

서정아 조직기획과장 이어 채수경 자치행정과장까지 첫 여성 임명

대전경찰청은 포토존 인테리어 공사 중

코로나 전국 확산 비상시국에… 정신 못 차린 공직사회

농식품부 장관,“양파가격 안정 위해 모든 수단 동원” 동정자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6월 17일(월) 전남 함평 양파 수확현장을 방문하여 생산농가를 격려하고, 산지 양파 수급상황을 점검하였다.
이 장관은 함평 천지농협을 방문하여 전남도 박병호 행정부지사,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남종우 전국양파생산자협회장 등과 간담회를 가지고, 현장 애로사항과 양파 수급상황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이어 양파 수확 현장을 돌아보면서 농가를 격려하고 양파 가격 조기 안정화를 위한 양파 수급안정대책을 설명하였다.
이개호 장관은 “중만생종 양파 공급 과잉 예상물량 12만톤 전량을 시장에서 격리하는 등 양파 가격 안정에 최우선을 두고 모든 필요한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장관은 “재배면적은 많이 늘지 않았으나 작황이 좋아 생산량이 늘어났을 뿐 아니라, 10센티미터 이상 큰 구(球)가 많이 출하되는 것도 가격 하락의 원인”이라고 진단하면서,
“그동안 정부․지자체․농협이 9.4만톤 물량을 시장격리해 왔으나, 수확기 시장안정을 위하여 긴급하게 추가 2.6만톤(정부0.6 농협 2만톤)을  비계약재배 농가를 대상으로 수매할 계획”임을 설명하였다.  
이개호 장관은 “아직까지 판로를 확보하지 못한 농업인들은 즉각적인 시장 출하보다는 이번 긴급 추가 수매를 적극 활용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하면서,
“생산자단체와 농업인들은 품위가 낮은 양파의 출하를 자제해 줄 것”과 “소비자들은 올해 양파가 유난히 크고 맛도 좋으며, 농협 등을 통해 특판 행사도 하는 만큼 양파를 많이 소비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2019-06-17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류상’ 남편·후배, 알고 보니 포주와 그 애

지적장애인 성매매범 내몬 사법권력“경찰이 피해자의 억울함을 벗겨 주기는커녕 범죄자를 만드는 데 앞장선 사건입니다.”장수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선별진료소 기능 강화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보드게임으로 관세법 수업

조은정 관세국경관리연수원장

中企 살리는 금천, 40억 육성자금 융자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경제 살리는 광진, 1471억 조기 집행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