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전거 고속도로…박원순 교통혁명 통할까

콜롬비아 순방 중 구상 밝혀

노인장기요양보험 3년 연속 적자

2022년엔 적립금도 바닥

9일간 제주 ‘비밀의 숲’ 열린다

20일부터 거문오름 용암길 한시 개방

[보도자료] 조지아주지사 면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낙연 국무총리, 미국 조지아 주지사 접견
이낙연 국무총리는 6.24(월) 오후 브라이언 캠프(Brian Kemp) 미국 조지아 주지사를 접견하고, △한국-조지아 주 경제협력 증진 방안 한미 관계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습니다.
* 조지아 주 방한단 : 브라이언 캠프(Brian Kemp) 조지아 주지사, 팀 플레밍(Tim Fleming) 주지사 수석 보좌관, 데이빗 도브(David Dove) 주지사 선임고문, 팻 윌슨(Pat Wilson) 조지아 주 경제개발부 장관, 피터 언더우드(Peter Underwood) 조지아 주정부 한국사무소 소장 등 11명
이 총리는 캠프 주지사의 첫 방한을 환영하면서, 주지사 취임 이후 첫 해외 순방지로 한국을 선택한 데 사의를 표하고, 이번 방한을 통해 한국조지아 주협력이 더욱 강화되기를 기대했습니다.
o 이 총리는 최근 SK 이노베이션을 비롯하여 기아자동차 등 많은 한국기업들이 조지아 주에 활발히 진출하고 있으며, 이는 조지아 주의 기업친화적인 정책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평가하고,
- 한국기업조지아 주 거주 한인들에 대한 주정부 차원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습니다.
캠프 주지사는 이 총리의 따듯한 환대에 사의를 표하고, 한국기업의 활발한 투자가 조지아 주의 발전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평가하면서, 한국기업이 활동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했습니다.
이 총리는 금년 5월 중남미 순방 후 귀로에 미국 루이지애나 주 롯데케미컬 석유화학공장 준공식에 참석한 적이 있다면서,
o 당시 트럼프 대통령이 축하메시지를 통해 “미국과 한국에 도움이 되는 투자이자 한미 한미동맹의 굳건함을 보여주는 증거”라고 언급한 바와 같이,
- SK 이노베이션 등 한국기업들의 조지아 투자 진출도 한미동맹을 더욱 굳건히 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캠프 주지사는 양국의 경제협력안보협력을 더욱 강화하는데 기여하고 있다고 평가하고,
o 앞으로 한국-조지아 주 간 교류협력 증진뿐만 아니라 미국기업의 한국 투자 진출 확대를 위해서도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2019-06-27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부드럽게 굴 줄도 알아야지” 회장님의 비밀

DB그룹의 전신인 옛 동부그룹의 창업주인 김준기 전 회장이 집안일을 돕던 가사도우미를 성폭행한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바다자원을 미래 먹거리로”

‘관광 울산 동구’ 활성화 잰걸음

색다른 등굣길…든든한 영등포

청소년 통학로 점검 채현일 구청장

광진, 키즈클린·대체조리사 지원

보육교사 돕고 일자리 창출까지

성동, 전국 최초로 청년 조례 제정

이사차량 후원·긴급 돌봄서비스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