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 엔딩’ 선언에도 꾸역꾸역… 거리두기 무시하는 상

창원, 진해 명소 막아도 일부 지역 붐벼

귀국 유학생 쏠린 강남… 타워팰리스서도 ‘양성’

서울 해외유입 확진자 절반이 강남 3구

‘온라인 도시’ 서울, ‘코로나 블루’ 줄이는 이색 서비

市 복지포털, 재난긴급생활비 사전 접수

일선 소규모 공공기관도 전문 강사 초빙 청렴교육 쉬워진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보도자료
뉴스배포정보
자료배포 2019. 7. 19. (금)
담당부서 청렴연수원 교육운영과
과장 윤영국 ☏ 043-901-6141
담당자 조문제 ☏ 043-901-6143
페이지 수 총 2쪽

일선 소규모 공공기관도 전문 강사 초빙 청렴교육 쉬워진다

- 국민권익위 청렴연수원, '청렴교육강사 재능기부 제도' 19일부터 운영... 강사 49명 명단 공개 -
 
청렴교육 강사의 대면 교육기회가 없었던 일선 소규모 공공기관도 적은 예산으로 반부패청렴 전문가를 초빙한 청렴교육을 한층 쉽게 할 수 있게 된다.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박은정, 이하 국민권익위) 소속 청렴연수원은 719일부터 청렴교육 강사 재능기부 제도를 운영한다.
 
청렴교육 강사 재능기부는 청렴연수원에 등록된 전문 강사 또는 공익신고자를 교육수요는 있으나 강사료 등 예산 부족으로 강사를 초빙하기 어려웠던 일선 공공기관과 연결해 대면 청렴교육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새롭게 도입됐다.
 
지난 20169월 부패방지권익위법이 개정되어 공공기관 소속 모든 공직자는 연간 12시간 이상 청렴교육을 의무적으로 받아야 하며 그 대상은 약 160만명에 이른다.
 
그만큼 청렴교육 강사에 대한 공공기관 수요는 크게 증가하고 있으나, 소규모 공공기관들은 강의료 부담, 지리적 제약 등으로 인해 강사를 초빙한 대면교육에는 한계가 있었다.
 
이에 청렴연수원은 누리집(홈페이지)에 운영하고 있는 청렴교육 강사검색시스템에 재능기부자 49명의 명단을 제공해 일선 공공기관에서 보다 쉽게 청렴교육 강사를 섭외할 수 있도록 했다.
 
국민권익위 박은정 위원장은 공익신고자 등 반부패청렴교육 전문가들이 일선 공공기관을 찾아가 직접 대면 교육을 하면 교육효과가 더욱 클 것이라며 이번 재능기부제도 도입으로 모든 공직자가 이수해야할 법정 의무교육인 청렴교육이 보다 내실있게 이뤄지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2019-07-19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예인 노예” 150만원 고액방 몰려든 사람들

불법 촬영물로 꾀어 고액 유료회원 유치 회원들 “진짜 연예인 영상 맞냐” 물으면 주민번호·주소 등 신상정보로 신뢰 쌓아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재산세 인하로 항공업계 돕는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