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5G+ 핵심 서비스로 신남방 판로 확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과기정통부, 5G+ 핵심 서비스로 신남방 판로 확대

- 태국 현지에서 실감 콘텐츠, 디지털 헬스케어 등 5G 기반 핵심 서비스 분야 기업 교류 행사 개최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은 724() 태국 방콕에서 국내 5세대 이동통신(이하 ‘5G’) 기반 핵심 서비스 분야 중소 기업들의 아세안(ASEAN) 진출을 지원하는 정보 통신 기술(ICT) 기업 교류 행사를 개최하였다.

 

※ 정보통신기술기업교류행사(ICT비즈니스 파트너십) : 국내 정보통신기술중소기업들의 해외시장 판로 확대를 위한 전시회, 기술제품 시연, 상담회 등 행사 개최

 

ㅇ 과기정통부는 지난 4월에 5G+를 통한 혁신성장 실현을 위해 ‘5G+ 전략을 발표하고, 실감 콘텐츠, 스마트 시티(지능형 도시), 디지털 헬스케어5G를 통해 활용성확산 가능성 등이 높은 분야를 5G+ 핵심 서비스로 도출하여 이에 대한 보급확산을 지원하고 있으며, 이번 태국 행사를 통해 해외 진출확산하고 있다.

 

□ 태국은 올해 아세안 연합의 의장국으로, 아세안 10개국 중 경제 규모가 두 번째로 큰 나라이다. 또한 스마트산업(지능형 도시), 스마트시티(지능형 도시) ICT를 활용하여 경제와 사회 전반 개조를 위한 국가 정책*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어 우리나라와 정보통신산업 분야 협력 수요도 많은 국가이다.

 

* Thailand 4.0 : 경제사회 전반에 정보통신기술을 적용하여 스마트산업(지능형산업), 스마트피플, 스마트시티(지능형도시) 등을 구축한다는 중장기 국가발전 계획(17.~’21.)

 

ㅇ 이동통신 전화 보급률이 175%로 이동 전화 사용이 활발한 국가인 태국은, ’20년을 목표로 5G 서비스 상용화준비*하고 있어 5G관련 산업에 대한 성장 가능성이 높은 국가이다.

 

* 출처 : 2019 태국 진출 전략 보고서(KOTRA)

 

ㅇ 과기정통부는 이러한 태국에 국내 ‘5G+ 핵심 서비스분야 강소 기업들의 진출을 지원하여 신남방 진출의 교두보로 삼는 동시에, 한국의 5G 관련 기술을 태국 현지에 적용하여 새로운 비즈니스 창출을 도모하겠다는 계획이다.

 

□ 이날 한-태국 정보통신기업 교류 행사(ICT 비즈니스 파트너십)에는 가상현실(VR) 교육 콘텐츠, 오토바이용 스마트 헬멧 등 우수 서비스 및 제품을 보유한 국내19개 기업들이, 태국 공영 통신 회사(TOT), 태국 1위 통신사업자인 AIS 등 현지 유력 기업들과 투자자들을 만나 2000만 불 규모의 수출 상담, 100여 건의 기업 교류(비즈니스 미팅)를 진행하였다.

 

ㅇ 오후에는 양국간 ICT 협력을 위한 컨퍼런스를 개최하여 한국의5G 상용화 경험 및 노하우 등을 홍보하고, 태국에서는5G 시범 사업을 운영 현황 등을 발표하였다.

 

□ 과기정통부는 앞으로도 세계 최초로 5G를 상용화한 경험을 발판으로, 태국과 같이 향후 2~3년 내 서비스를 준비 중인 국가들과 정책 경험을 공유하고, 기업들의 해외 시장 진출에 대한 지원도 확대할 계획이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