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성범죄자 대다수는 과거 수법 그대로 재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등록 성범죄자 대다수는 과거 수법 그대로 재범
성범죄자 75천명 등 특성 분석한 2020 성범죄백서발간
             성범죄자의 절대다수는 과거의 성범죄수법을 그대로 답습하여 재범하고, 스마트폰 등 디지털기기의 확대, 보급으로 카메라 등 이용 촬영 범죄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법무부(범죄예방정책국)는 지난 007월 청소년 대상 성매수자에 대한 신상공개제도가 도입된 이후 20여년 간 누적된 74,956명의 성범죄자와 2,901명의 재범자 특성을 분석한 2020 성범죄백서창간호에서 성범죄자의 특성을 상세히 제시하였습니다.
             <첨부참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