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 노래방, 휴업 동참 고맙습니다”

[현장 행정] 신림동 업소 격려한 박준희 구청장

손잡은 양천 상공인, 마스크 생산 ‘올인’

김수영 구청장, 관내 협동조합 방문

꿩 먹고 알 먹는 중랑 ‘그린파킹’

주차 공간 만들고 녹지 확보

이태호 제2차관, 동남아 11개국 주한대사 면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태호 외교부 제2차관은 2.28.(금) 오후 외교부에서 동남아 11개국(아세안 10개국 및 동티모르) 주한대사를 면담하여 우리 정부의 코로나19 대응 현황과 역량을 설명하고, 특히 동남아 각 국이 우리 국민의 입국에 과도한 조치를 취하지 않도록 요청했다.
 
ㅇ 이 차관은 그간 한국과 동남아 지역 간의 협력 관계가 한층 더 긴밀해지고 인적·물적 교류가 대폭 확대되어 온 만큼, 최근 한국 내 코로나19의 확산 동향에 대해 동남아 국가들이 더욱 큰 관심과 우려를 갖고 있을 것이라고 하고, 우리 정부가 그간 기울여 온 범정부 차원의 선제적이고 체계적인 대응 노력을 투명하게 경주하고 있음을 설명하면서 각 국이 우리 정부의 방역 역량을 계속 신뢰해 줄 것을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ㅇ 특히, 코로나19 사태를 조기 극복하고 한국과 동남아 국가 간 우호‧협력 관계를 계속 안정적으로 발전시켜 나가기 위해서는 지금과 같은 위기 상황일수록 더욱 힘을 합치고 상호 간 신뢰를 쌓아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 아울러, 이 차관은 최근 일부 동남아 국가에서 우리 국민을 대상으로 취하고 있는 과도하고 불합리한 입국제한 조치에 대해서는 유감을 표하고,
 
ㅇ 주한대사관 차원에서도 본국 정부에 한국 내 상황을 객관적이고 종합적으로 보고해줄 것을 당부하면서 한국과 동남아 각 국 간의 실질협력 및 우호‧신뢰 관계를 안정적으로 관리해 나가는 데 적극 협력해줄 것을 요청했다.
 
□ 이에 대해 주한대사들은 지난 2.24.(화) 전 재외공관 대상 브리핑에 이어 이 차관이 동남아 지역 대상 별도의 면담을 통해 한국 측 현황에 대해 상세히 설명해 준 데 사의를 표하고, 한국 정부가 현재의 어려움을 극복할 것으로 믿는다고 했다.
 
ㅇ 주한대사들은 특히 본국에서 한국 내 상황에 대한 정확한 이해를 바탕으로 신중하면서도 균형 잡힌 대응을 할 수 있도록 필요한 역할을 적극 수행할 것이라고 하면서, 한국 정부와 계속해서 긴밀히 소통해 나가겠다고 했다.
 
붙임 : 면담 참석자 명단. 끝.    
     

2020-02-28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