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경기 특별재난지역 先선포 後피해조사 검토

행정·재정·금융·세제 등 특별지원

“장점마을 집단 암은 폐기물 부적정 처리 탓”

감사원, 익산시 지도·감독 실태 점검 결과 “퇴비 원료를 비료 원료로 쓰게 신고 접수 고온건조 과정 오염물질·악취 지속 발생”

대기업 사내복지기금 협력회사 지원 허용… 상생의 길 열린

고용부, 근로복지기본법 개정 입법예고

박종호 산림청장, 31일 고성군 간성읍 흘리 산사태 피해 현장점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지난 24일 국지성 집중호우로 인한 강원도 고성군 산사태 피해지 현장을 점검하고 피해 규모 조사를 통한 복구계획 수립에 나선다.



이번 집중호우로 인한 강원도 고성군 산림 피해 규모는 1차 현장 조사 결과, 총 36개소에서 산사태 4.4ha 발생하였으며, 정확한 피해 규모는 산림청 주관으로 고성군과 2차 합동조사를 통해 확정할 계획이다.



앞으로 산림청은 장마 기간 내 발생한 산림피해에 대하여 수습대책의 일환으로 ‘산림 분야 조사·복구 추진단’을 구성해 체계적으로 피해를 조사하고 응급복구 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박종호 산림청장은 “이번 고성군 흘리 지역에 집중적으로 산사태가 발생한 원인을 면밀히 파악하여 복구대책을 조속히 마련할 것”이라며 “향후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응급복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