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정부’ 내세워 조직키우기 나선 행자부

정보공개 확대 기조에 조직 신설·업무분리 나서

도종환 “5년간 100억 펀드 조성”

출판산업 콘텐츠 생산 지원

“안전기능 행자부 흡수 땐 시너지효과”

류희인 안전차관 기자간담회

(참고자료) 한-미 FTA 공동위 앞두고 업종별 통상현안 점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FTA 공동위 앞두고 업종별 통상현안 점검

 

- 우태희 산업부 2차관, 업종별 협회·유관기관과 함께

對美 통상현안 점검하고 공동 대응 방안 논의 -

 

산업통상자원부는 ’17. 1 .7() ‘2017년 제1차 통상정책포럼(우태희 산업부 2차관 주재)을 개최하였음

 

이번 회의는 한-FTA 공동위원회(’17.1.12, 서울)에 앞서 주요 업종별 對美 통상 현안을 사전에 점검하고, 주요 이슈에 대한 민관 공동의 대응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개최됨

 

< 20171통상정책포럼 개요 >

 

 

 

일시 및 장소: ‘17.1.11() 07:30-09:00, 그랜드인터컨 H 2층 위스테리아룸

 

참석자: 산업통상자원부 우태희 2차관(주재), 산업부 통상정책총괄과장·미주통상과장 등, 철강협회·자동차협회·석유화학협회·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반도체협회·섬유산업연합회 등, KOTRA·대한상의·KIEP·KIET

 

안건: “對美 통상현안 대응 방안

 

우 차관은 이날 모두발언을 통해 정부 출범 이후에도 한미 FTA 충실한 이행을 통해 양국간 win-win의 협력을 확대할 것이며, 통상현안도 한-FTA의 틀 안에서 원만히 해결해 나갈 것이라고 밝히며,

 

-FTA 이행의 핵심 협의채널인 공동위원회에서 실질적인 성과를 도출할 수 있도록, 각 업계의 활발한 의견 개진을 요청하였음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산업통상자원부 통상정책총괄과 김준겸 사무관 (044-203-5622)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2017-01-11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갱년기 엄마를 사랑으로 위로해 준 ○○…”

‘제 곁에 있어 줘서 고마웠어요. 당신을 사랑하니까 저의 모든 것을 드릴게요. 나는 당신을 영원히 사랑할 거예요. 비록 당신이…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민을 위한 마을 디자인

성동구 마을총회를 가다

셉테드 만나 안전마을로

동작 치안 사업

강서 60만 돌파 ‘서울 넘버2’

개청 40년 만에 25만명 증가

구청장 암사동 유적지 간 까닭은

이해식 강동구청장 유적 알리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