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지역인재 30% 의무채용 ‘딜레마’

수도권대 성적 우수자들 고향서 취업 ‘불이익’

‘공시 열풍’에 민간경력공채 경쟁률도 껑충

104명 선발 5급 3372명, 7급은 4719명 몰려

휴전선에서 통일미래를 꿈꾸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휴전선에서 통일미래를 꿈꾸다’
- 한반도통일미래센터와 한국스카우트연맹 간 업무협약 체결 -


□ 통일부 한반도통일미래센터(이하 ‘미래센터’)는 청소년의 통일미래 체험활동을 확산시키기 위해 2017. 3. 21.(화) 11:30 한국스카우트연맹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 한국스카우트연맹(총재 함종한)은 대자연속에서 청소년의 잠재능력 개발을 위한 사업을 운영, 1922년「조선 소년군」으로 시작하여 1969년「스카우트활동 육성에 관한 법률」에 따라「사단법인 한국보이스카우트연맹」으로 개명하였으며, 2001년「한국스카우트연맹」으로 개칭하여 운영 중

  o 두 기관은 △청소년 통일인식 확산을 위한 협력 △프로그램 및 시설의 교류 등을 정부 3.0 협업 차원에서 함께 해 나갈 계획이다.

   - 협약체결후 한국스카운동연맹은 7월중에 청소년들이 휴전선을 걸으면서 분단현실에 대해 생각하는「휴전선 155마일(250km) 평화통일 체험활동」을 실시하고,

    *「휴전선 155마일 평화통일 체험활동」은 7월중 155명의 중·고등학생이 군사분계선 남쪽의 남방한계선 따라 도보로 이동하며 분단현실을 인식하는 청소년수련활동

   - 미래센터에서는 통일의 필요성과 통일 비전(vision)을 인식하게 될 통일체험연수 활동을 하게 된다.

□ 이번 협약 체결로 미래센터는 전국에 있는 18개 한국스카우트 지방연맹과의 협력이 보다 강화되고 청소년의 통일미래에 대한 긍정적 인식을 확산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 미래센터는 앞으로도 △참여·체험·놀이 중심의 연수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통일연수 △분단 현실과 통일 비전(vision)의 균형적 체험 △남북‧해외 청소년이 함께 할 수 있는 미래 지향적 연수 프로그램을 꾸준히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o 이를 위해 국내 청소년 단체와 기관, 수련시설은 물론, 장기적으로는 해외 청소년 수련시설과의 상호교류에도 노력할 계획이다.

붙임  업무협약 체결계획, 업무협약서 각 1부.  끝.
2017-03-21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마약사범 잡은 ‘여장’ 경찰 “예쁜 여성인줄”

마약사범을 잡기 위해 여장까지 하고 수사에 나선 우정훈(32·경장) 형사의 활약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경기 안양만안경찰서 형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후미진 골목길 내 손으로 바꿨다

골목문화 창조하는 중구

脫원전 시대 청정 에너지 충전

미니 태양광 이끄는 동대문구

‘봉제 특구’ 중랑서 봉 잡았다

‘특구’ 개발 7부능선 나진구 구청장

“구에서 이렇게 많은 일을...”

양천구 보도기획전…주민들 감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