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버스토리] ‘投書’… 무고로 덧씌운 누명

진실도 거짓도 사람 잡는 ‘투서’ 의 배신

건설사 거짓 진술에 옥살이

누명 벗었지만 … 어느 공무원 악몽의 5개월

“같은 업종 경력도 인정받기 힘든데…”

시민단체 경력 호봉 인정 놓고 와글와글

사우디-예멘 국경지역 여행경보 상향 조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외교부는 2017.4.21.(금)부로 사우디-예멘 국경 인근 80km 지역을 기존 황색경보(여행자제)에서 적색경보(철수권고)로 상향 조정하였습니다.

o 2016.10월 이후 예멘 후티반군의 對사우디 미사일 공격 증가 및 미국, 영국 등 주요국가가 사우디-예멘 국경지역을 여행금지 구역으로 지정 중인 상황 고려
※ 현재 예멘 합법정부 및 아랍연합군 간 공세가 지속 중이며, 사우디는 2015.3월부터 예멘전 개입
※ (미국) 국경 약 80km(50mile) 이내 여행제한, (영국) 국경 80km 이내 여행금지


□ 상기 관련, 사우디에 체류하거나 또는 방문할 계획이 있는 우리국민들께서는 금번 외교부의 여행경보 발령 내용을 확인하시고, 신변안전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첨부 : 사우디 여행경보 변경 지도. 끝.
2017-04-21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점심 짬뽕” 현송월, 직원 “맵다”하자 되받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이 이끄는 북한 예술단 사전점검단이 22일 서울에서 이틀째 일정을 진행하고 있다.현송월 단장은 점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주민들이 새해 업무보고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