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지역인재 30% 의무채용 ‘딜레마’

수도권대 성적 우수자들 고향서 취업 ‘불이익’

‘공시 열풍’에 민간경력공채 경쟁률도 껑충

104명 선발 5급 3372명, 7급은 4719명 몰려

국내산 풀사료 활용 우수사례 공유하는 자리 마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농촌진흥청, 25일 '자급 풀사료 활용 낙농 TMR 경영' 학술토론회 -
농촌진흥청(청장 정황근) 국립축산과학원은 25일 한경대학교에서 TMR1)연구회(회장 고종렬), 서울우유협동조합(조합장 송용헌)과  '자급 풀사료 활용 낙농 TMR 경영'을 주제로 학술토론회(심포지엄)를 연다.
※ 5. 25.(목) 10시 30분, 한경대학교 축산기술지원센터(경기도 안성시 중앙로 327, 석성동)

이번 토론회는 낙농가의 자급 풀사료 활용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공유함으로써 국내산 풀사료에 대한 농가의 인식을 바꾸기 위해 마련했다.
토론회에서는 △ TMR 지도와 국내산 풀사료의 역할(서울우유 지일영 팀장) △ 국내산 풀사료 품질향상 및 TMR 이용 확대 방안(국립축산과학원 최기준 박사)을 소개한다.
또한, △ 유사비2)의 30%에 도전하다(중목장 김원태 대표) △ 자급 풀사료 이용에 의한 목장의 소득 증대(황골목장 박창규 대표) △젖소의 케토시스 감소 대책(엘텍 임규인 대표)에 대한 사례 발표가 이어진다.
우리나라 젖소의 마리당 원유 생산량(305일 기준)은 10,334kg으로 세계 3위이나3), 사료의 수입 의존도가 높고 생산기반이 취약하다.
 
나라별·품목별 차이는 있으나 2021년부터 수입 유제품의 관세가 사라짐에 따라 가격 경쟁력 확보가 절실하다.

우유 생산비의 50%를 차지하는 사료비 절감을 위해서는 수입 풀사료 위주의 사양관리에서 벗어나 국내산 풀사료를 활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수입 풀사료의 약 50%는 사료가치가 낮은 짚 종류가 차지하고 있으며, 국내산 풀사료(이탈리안 라이그라스 등)는 사료가치가 높고 가격(건초 환산 가격)이 저렴한 만큼 이번 토론회에서는 이 같은 우수성을 적극 알릴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박범영 낙농과장은 "이번 토론회는 주제 발표 뒤 청중과의 토론이 예정돼 있어 낙농가의 사양관리 방향 등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농가의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
1) 섬유질배합사료.
2) 농가 우유 수취가격에서 사료비가 차지하는 비율로서, 유사비가 낮을수록 좋음.
3) 젖소 마리당 평균 생산량(305일 기준): 이스라엘 11,644kg(1위), 미국 10,928kg(2위), 한국 10,334kg(3위)
[문의] 농촌진흥청 낙농과장 박범영, 낙농과 정하연 041-580-3418
2017-05-19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정미홍 궤변 “법률상 대통령은 아직 박근혜”

정미홍 더코칭그룹 대표가 “법률상 대통령은 아직 박근혜”라고 주장해 비난을 받고 있다.정미홍씨는 지난 27일 자신의 페이스북…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후미진 골목길 내 손으로 바꿨다

골목문화 창조하는 중구

脫원전 시대 청정 에너지 충전

미니 태양광 이끄는 동대문구

‘봉제 특구’ 중랑서 봉 잡았다

‘특구’ 개발 7부능선 나진구 구청장

“구에서 이렇게 많은 일을...”

양천구 보도기획전…주민들 감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