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0시간 수업 대장정…24시간이 모자라

국가공무원 인재개발원의 하루

“관치” vs “공익” 충남 관사 존폐 논란

활용법 두고 당선자·의회 충돌

임성남 제1차관, 마크 필드 영국 아태 국무상과 면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임성남 1차관은 8.25(금) 15:10-15:40간 「마크 필드(Mark Field)」 영국 외교부 아태 담당 국무상과 면담을 갖고 △한-영 관계 △원전, 방산 협력 △영사협력 △한반도 정세 등 공동 관심사에 대해 폭넓게 의견을 교환하였다.

□ 양 차관은 양국간 협력 범위가 정무, 경제·통상을 넘어 과학·기술, 원자력, 기후변화, 방산 등 다방면으로 확대되고 있음을 환영하고, 영국의 EU 탈퇴에 영향받지 않고 양국간 교역‧투자가 지속 확대될 수 있도록 관련부서간 협의를 긴밀히 진행해 나가기로 하였다.
o 임 차관은 내년 2월 개최되는 평창올림픽에 영국 정부가 관심을 가지고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하였으며, 필드 국무상은 영국 정부가 적절한 고위급 인사 파견 등을 통해 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지원하겠다고 하였다.

□ 양측은 원전건설 분야에서 경쟁력을 갖춘 한국과 원전 해체 분야에서 높은 기술력과 경험을 갖고 있는 영국이 좋은 파트너가 될 수 있을 것이라는 데 공감하고, 원전 분야에서 협력을 진전시키기 위한 협의를 계속해 나가기로 하였다.

□ 임 차관은 스텔라데이지호 실종 선원 수색 관련, 비록 실종 선원을 찾지는 못하였으나, 그간 영국 정부가 성의 있는 수색 노력을 기울여 준 데 대해 사의를 표하였다.

□ 임 차관은 우리 정부는 전쟁 불용 및 북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의 원칙하에, 제재를 지속하면서도 북한과의 대화의 문을 열어두고 외교적 노력을 하고자 한다고 설명하고, 영국이 대북정책 관련 우리와 긴밀히 공조하고 있는 데 대해 높이 평가하였다.
o 필드 국무상은 우리 정부의 평화적·외교적 대북정책에 공감하고, 영국 정부는 앞으로도 북한의 비핵화를 위해 우리와 긴밀히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 금번 면담은 금년 7월 임 차관의 영국 방문계기 필드 국무상 방한 초청에 따라 한 달 만에 이루어진 것으로, 다양한 현안에 대해 양국 고위 인사간 긴밀한 협력이 이루어지고 있음을 재확인한 계기가 된 것으로 평가된다.

붙임 : 영국 약황. 끝.  
2017-11-15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희 ‘충격과 공포’의 갑질 영상 또…“잡아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아내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69)로 추정되는 인물의 폭행 영상이 추가로 공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뮤지컬로 배우는 어린이 성교육

중랑 ‘엄마는 안 가르쳐줘’ 공연

성동, 고용부 일자리대상 최우수 수상

전국 최초 공공안심상가 조성

물안개 피어나는 그늘막

강북구, 쿨링 포그 그늘막 확대

샹송이 흐르는 신촌 연세로

23~24일 프랑스 거리음악 축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