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예 아닌 노동자인데… 때리면서 일 시키는 사장님 나빠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21> 불법체류자 양산 고용허가제

[관가 블로그] 한날한시에 사용자단체 찾은 장·차관

고용부, 최저임금·고용난 타개 부심…태안·ILO 등 노동이슈도 불거져

평창동계올림픽 재난안전통신망 통합 운영된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평창동계올림픽의 슬로건인 ‘하나된 열정!(Passion. Connected)’을 반영하듯 그간 소방·경찰 등 기관 별로 달랐던 음성 위주의 재난통신망이 통합 멀티미디어 재난안전통신망으로 탈바꿈한다.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18. 2. 9.~2. 25.)과 동계패럴림픽대회(’18. 3. 9.~3. 18.)의 안전한 개최를 위해 재난안전통신망 보강사업을 추진한다.

행안부는 이번 사업을 통해 평창 동계올림픽 관련 지역 재난안전통신망을 보강하고 상용망을 연동해 대회기간 중 사고나 재난이 발생하면 각 기관이 원활하게 공조해 일사불란한 현장 대응이 이뤄지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행정안전부는 소방·경찰 등 재난대응기관이 현장에서 일원화된 지휘명령체계를 갖도록 피에스-엘티이(PS-LTE)* 기술방식의 전국 단일망 재난안전통신망 구축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재난안전통신망은 공공안전을 위해 별도의 전용 통신망을 구축, 운영하는 것으로 마치 공공목적을 위해 버스에 통행 우선권을 부여하는 버스전용차로제도와 흡사하다.

상용 통신망을 이용할 수도 있지만, 재난 발생 시 통화량 폭주로 통신이 곤란할 수 있고 보안성 확보 및 재난에 특화된 엠씨피티티(MCPTT)*기능 등을 구현하기 위해서다.

행정안전부는 재난안전통신망 구축 시범사업으로 ’15년 11월부터 ’16년 6월까지 평창동계올림픽 지역인 강원도 평창·강릉·정선에 운영센터 1개 소와 기지국 220개 소를 설치하고 전용 단말기 2,496대를 보급하였다.

이번 하반기 보강사업을 통해 올림픽 지원을 완벽히 하는 한편, 2020년까지 전국적으로 재난안전통신망을 구축할 예정이다.

정종제 행정안전부 재난관리실장은 “안전하고 성공적인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이 될 수 있도록 이번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라고 밝히며, “재난안전통신망 구축사업은 우리나라의 재난관리 및 안전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리는 인프라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기타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담당 : 재난안전통신망사업단 임대영(02-2100-0141)
2017-11-15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대성고 학생에 “친구 죽었는데 기분 어떤가”

“친구가 죽었는데 기분 어떤가” 질문하기도“대성고 학생 아니면 학생증 보여달라” 요구“피해 학생반 주소록 달라” 상식 밖…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현장 행정] 도올이 그리고 종로구청장이 펼친 ‘국학 보물서

김영종 구청장, 17번째 공공도서관 개관

동대문, 출산지원금 얼마나 빵빵해지게요~

첫째아이도 10만원… 둘째~넷째 2배로

인정받은 ‘에코 양천’

환경硏 평가 종합대상 등 3개 부문 수상

관악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 자매우호도시 우수협

중국 네이멍구자치구 후허하오터시와 활발한 교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