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평가 등급 폐지·성과급 축소

제도 개편 토론회서 제안 속출

‘복지사각’ 37만명 따뜻한 겨울나기 지원

1인가구 등 취약계층 새로 발굴

‘국가주요직위 명부록 ’ 발간

정부기관·주요 공직자 한눈에

[보도자료 및 모두말씀] 제1차 국민안전안심위원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민의 안전과 안심 문제, 한 발 앞서 살펴보겠습니다.
- 이 총리, 국민안전안심위원회 제1차 회의 참석 -
 
□ 이낙연 국무총리는 11월 15일(수) 12시, 일산 킨텍스(KINTEX, 경기도 고양시 소재)에서 ‘국민안전안심위원회’ 제1차 회의(주재 : 김우식 위원장)에 참석했습니다.
□ ‘국민안전안심위원회(이하 위원회)’는 자연재난 및 사회재난의 예방·관리 등 안전정책과 민생·교육·복지·환경 정책 등 안심정책에 대한 국무총리의 자문에 응하기 위해 설치된 자문위원회로서,
 ㅇ 위원회는 학계, 언론계, 시민사회 등에서 학식과 경험이 풍부한 인사를 중심으로 한 18인(위원장 포함)으로 구성됐습니다.
     * 참고1 : 국민안전안심위원회 위원 약력
□ 이날 회의는 제3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11.15~17일)를 계기로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위원 위촉장 수여식을 겸하여 개최됐으며,
 ㅇ ‘국민안전안심위원회 운영 계획’과 ‘국내 영상보안시장 현황 및 방향’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 이번 위원회에서 주로 논의된 ‘국민안전안심위원회 운영 계획’의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ㅇ (목적) 오늘 출범된 위원회는 안전과 안심에 대한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관리 체계를 갖추기 위해 설치됐습니다.
   - 재난의 양상이 복잡해지고, 새로운 위협요소가 등장하는 등 국민 안전을 둘러싼 환경이 변화하고, 안전에 대한 국민의 요구와 기대가 증대됨에 따라 구성된 새로운 형태의 회의체로서,
   - 예방과 치유의 영역을 담당하는 과학기술계 그룹, 설득과 신뢰 영역을 담당하는 인문사회·소통 그룹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ㅇ (기능) 위원회는 기존 안전 문제에 대한 해결 방안을 제시할 뿐만 아니라,
   - 사회·기술·국민의식 변화에 따라 나타날 수 있는 잠재적인 안전안심 불안요소를 선제적으로 발굴·진단합니다.
   - 위원회에서 논의한 사항은 현안조정회의 등 기존 국무총리 소속 회의체와 교통안전 TF, 산업재해 TF 등 각 분야의 TF를 통해 점검하게 됩니다.
 ㅇ (운영) 회의는 격월 개최를 원칙으로, 발표 예정인 정부대책 사전 검토, 안전안심 현안 대응방안, 총리 자문요청사항, 위원장이 필요하다고 제기하는 사항 등에 대해 논의할 예정입니다.
   - 특히 대형 사건·사고, 특별한 이슈, 별도 심층 분석이 필요한 총리 자문요청사항에 대해서는 해당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분과위원회를 운영해 정부 대응방향을 국무총리와 위원회에 보고할 계획입니다.
   - 회의는 현안에 대한 정책 수립과정에서 선제적으로 검토하여 의견을 제시하고, 정책안을 보완·검토하는 주제토론과 중장기적·통섭적 시각에서 새롭게 대두되는 위험, 사회적 병리현상 등을 자유롭게 논의하는 자유토론을 병행해 진행하며,
   - 필요 시, 외부 인사를 초청하여 안전 기술개발 사례, 벤처성공 사례 등을 발제하고 토의하는 방식도 도입할 계획입니다.
 
  ※ (붙임) 1. 국민 안전안심위원회 위원 약력
                  2. 국민 안전안심위원회 개요
2017-11-15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시민이 말하는 ‘논두렁 시계’ 사건의 전말

유시민, “노무현 전 대통령 생전에 직접 들어”16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유시민 작가와 박형준 교수가 출연해 이명박 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구로구청장 노란가발 쓰고...

‘복지사각지대’ 찾는 희망 무대

다문화주부도 빨간 장갑 끼네

종로구 겨울맞이 김장나누기 행사

父子가정 위해 엄마손 됐네

관악구 도심텃밭서 기부받아

성북 ‘기억지킴이’ 복지부장관상

60여명 자원봉사단 9년째 활동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