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향사랑 상품권, 소상공인에 ‘복덩어리 ’

양구서 상인 소득 2% 이상 늘어

전기차 국고보조금 차량별 차등 지급

배터리 용량따라 최대 1200만원

아프리카 봉사하다 사우디 간호사 취업

해외취업자 5000명 넘어… 65% 일자리 만족

[차관동정] 맹성규 차관 “올림픽 기간 중 기습폭설 등 사전대비 철저” 지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맹성규 국토교통부 제2차관은 12일(금), 평창 동계올림픽 대비 제설준비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하여 도로관리청별 제설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강원도·올림픽조직위 등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조체계 구축을 당부했다.

이 자리에서 맹 차관은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서는 행사 기간 중 개최지를 방문할 선수단과 국내외 관람객들이 이동에 불편함이 없도록 정시 수송과 안전 확보가 필수적이다.”라며, “도로관리청, 올림픽 조직위 등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조체계를 상시 유지하여 기습폭설 등 긴급 상황에 신속히 대응하여 줄 것”을 강조했다.

또한 비상상황 발생 시 올림픽 교통상황 모니터링은 물론 신속한 대응 및 총괄적인 상황 관리를 위해 국토교통부 교통물류실장을 단장으로 하는 중앙지원단을 구성하여 올림픽조직위 교통관리센터 내에 설치·운영토록 지시했다.

아울러 현장 작업자들의 피로에 의한 집중력 저하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직원 개개인의 건강 문제에도 각별히 신경 써 줄 것도 주문했다.

맹성규 국토부 제2차관은 회의를 마치며 “국토교통부, 행정안전부, 올림픽 조직위 등 관계 기관이 유기적인 협업 속에 모든 제설 역량을 결집해 올림픽 기간 중 원활한 수송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2018. 1. 12.
국토교통부 대변인
2018-01-12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한비자가 말한 ‘역린’ 의미와 그 최후

한비자 “역린을 건드린 자 죽이고 만다”중국의 전국 7웅 시대 진나라 이사와 더불어 법가 대가인 한비자는 세난편에서 “용은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50+협치테이블

강서 주민-공무원 6개분야 논의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미세먼지에 구청장도 버스 출근

유덕열 구청장 직원들도 동참 유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