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향사랑 상품권, 소상공인에 ‘복덩어리 ’

양구서 상인 소득 2% 이상 늘어

전기차 국고보조금 차량별 차등 지급

배터리 용량따라 최대 1200만원

아프리카 봉사하다 사우디 간호사 취업

해외취업자 5000명 넘어… 65% 일자리 만족

[차관동정] 손병석 차관, “철저한 타워크레인 일제점검 통한 사고예방” 강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손병석 국토교통부 제1차관은 12일(금), 타워크레인이 설치된 경기도 용인시의 한 건설현장을 찾아 타워크레인 일제점검 현장 상황을 직접 확인하고, “이번 타워크레인 현장 합동 일제점검이 안전불감증이나 잘못된 관행으로 인한 사고 발생을 방지하고 안전의식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철저히 점검하고 문제가 확인될 경우 엄중히 조치해줄 것”을 당부하고, 한 치의 빈틈도 없는 철저한 점검을 강조했다.

손 차관은 타워크레인 점검 추진 현황을 보고받고 점검 과정을 확인하면서, “현장에서 원청사를 비롯하여 작업 책임자, 설치·해체 작업자, 조종사 모두 작업 속도보다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생각으로 현장의 안전의식을 확고히 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향후 타워크레인 설치·해체 시 충분한 작업시간을 확보하고, 검사기관에서는 철저하고 엄격한 검사를 통해 설비 안전성이 확보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라고 당부했다.

손 차관은 “국토교통부는 2018년을 국토교통안전 강화의 원년으로 삼아 체계적인 현장 점검과 강도 높은 제도 개선을 추진할 계획이다.”라며, “지난해 11월 관계부처 합동으로 마련한 ‘타워크레인 중대재해 예방대책’을 조속히 추진하는 한편, 「타워크레인 현장관리 구조개선 TF」 운영을 통해 업체 선정·계약 등 현장관리 측면에서 현장 밀착형 추가 대책을 마련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손 차관은 현장 점검을 담당하는 실무자들과 타워크레인 검사기관, 타워크레인 설치·해체 노조위원장에게 “점검 과정에서 현장에 개선이 필요한 부분이 있으면 적극 건의해 줄 것”을 주문했다.
 
2018. 1. 12.
국토교통부 대변인
2018-01-12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한비자가 말한 ‘역린’ 의미와 그 최후

한비자 “역린을 건드린 자 죽이고 만다”중국의 전국 7웅 시대 진나라 이사와 더불어 법가 대가인 한비자는 세난편에서 “용은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50+협치테이블

강서 주민-공무원 6개분야 논의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미세먼지에 구청장도 버스 출근

유덕열 구청장 직원들도 동참 유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