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영민 장관, 재난안전 행보 이어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 유영민 장관은 설 연휴 하루 전인 214() 서울시 노원구에 위치한 한국원자력의학원* 방문하여 화재 등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 원자력병원,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 방사선의학연구소 등으로 구성

 

이번 현장 점검은 재난안전에 대한 국가 역할 확대를 위하여 소관 시설물*에 대한 안전관리실태를 철저히 점검하는 과기정통부의 2018 국가안전대진단’의 일환으로 추진되었다.

  * 국·공립대학 28(7,544개 연구실), 정보통신시설8(36개 국사), 유료방송사업자13, 소속·산하공공기관 63(2,000개소)

 

이날 점검은 관할 소방서장재난안전 전문가가 참여한 가운데 이뤄졌으며,의학원의 전반적인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한 후 재난안전상황실 등 6개 주요 시설물에 대해서는 현장을 직접 점검.

 

재난안전상황실에서는 화재·재난 취약지역 CCTV 감시 여부와 소방감시용 PC 정상작동 여부 등 6개 항목에 대해 점검.

 

병동에서의 모의 화재 훈련 시에는 화재감지기 및 방화문 정상 작동 여부와 화재 시 의료용 산소 차단 여부 등 6개 항목과 화재로 인한 중환자 응급처치 훈련의 적정성에 대해 점검.



소방방재상황실에서는 화재발생 시 자동경보장치 정상 작동여부 및 발화지점 표시여부의 적정성에 대해 중점적으로 점검.

 

의료원 내 대형공사장*에서는 작업자 안전조치 여부, 안전펜스 설치여부 등 5개 항목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

  * 방사선기술이용 신개념플랫폼 구축사업 공사현장(13.9 ~ 18.6)

 

마지막으로 소방펌프실에서는 정전 시 소방펌프에 대한 비상전원공급 여부, 화재시 소방펌프 정상작동 여부 등 4개 항목을 점검.

 

이어진 점검내용에 대한 강평에서 유영민 장관은 “원자력의학원은 사고 발생 시 거동이 불편한 환자 등 인명피해가 클 것으로 우려되는 다중이용시설로서 안전에 대한 관심이 요구된다”고 강조하며 “오늘 점검으로 발견된 일부 보완필요사항에 대해서는 조속히 개선해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하였다.

 

ㅇ 또한 “과기정통부는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 안전·안심사회 구축을최우선 목표로 설정하고, 과학기술과 ICT를 기반으로 한 근원적 재난예방효율적인 대응체계를 마련하여 지원하겠다.”라밝혔다.

 

 

2018-02-14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지은 “죽어야 미투가 인정된다면…수없이 생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를 성폭행 혐의로 고소한 전 충남지사 정무비서 김지은씨가 1심 재판에서 안 전 지사에게 무죄가 선고된 이…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무단투기 스톱” 클린 영등포 작동 중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민원 최다 ‘쓰레기’ 처리 나서

옥탑방 ‘쿨루프’ 페인트칠하는 원순씨

햇빛과 열 반사 효과 내는 \'쿨루프\' 페인트 작업 하는 박원순 서울시장

16곳 중 9곳 ‘새 인물’…행정경험 풍부 행시 30~35회 포진

‘민선 7기’ 첫 부단체장 면면 보니

‘아동학대 안전지킴이’ 된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동대문, 슬리핑 차일드 체크 시스템 설치 어린이집 통학차량 45대에 안전칩 정부 지원 앞서 구예산 긴급 편성 보육교사 자질 개선 위해 근속수당 지원 내년 어린이집 냉난방비 구비로 지급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