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쟁률 37대 1…‘지방공무원 9급’ 공채 추가시험 16일 실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방공무원 9급 공채 추가시험의 경쟁률이 37대 1로 나타났다.
지방직 공무원시험에 응시한 수험생들이 문제를 풀고 있다. 서울신문 포토라이브러리

이번 시험은 오는 16일 전국에서 일제히 치러진다.



11일 행정안전부는 지방공무원 9급 공개경쟁임용 추가 시험을 오는 토요일인 16일 17개 시·도 258개 시험장에서 동시에 실시한다고 밝혔다.

총 4395명을 선발하는 이번 시험에는 17개 시·도에서 16만 2692명이 지원해 37대 1의 평균 경쟁률을 기록했다. 지난 6월 치러진 9급 공채시험 경쟁률(21.4대 1)보다 높다.

지역별로는 대구가 115.7대 1로 가장 높았고, 전북 98.8대 1, 부산 96.2대 1 등의 순이었다.

지원자 연령별로는 20∼29세가 58.2%(9만 4688명)로 절반을 넘었고, 30∼39세 34.5%(5만 6159명), 40세 이상 지원자 6.7%(1만 974명), 19세 이하 0.5%(871명)로 나타났다.

지원자 중 여성은 57.8%로 남성(42.2%)보다 많았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시원한 경비실, 훈훈한 영등포

[현장 행정] 경비 근무환경 개선 나선 채현일 구청장

주민과 더 가까이 열린 성북 현장에 가면 답이 보입니다

[Seoul 구청장과 톡~톡] 이승로 성북구청장

은평 여성 1인 가구 안심홈 지원 확대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영남권 그랜드 메가시티로 제2 수도권 만들자”

5개 시도지사 ‘미래발전 협약’ 체결 낙동강 물 관리·철도망 구축 등 협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