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탈선 부추기는 한강 ‘러브텐트’ 규제

2면 개방·오후 7시까지…위반 과태료 100만원

신규 수도권매립지 조성 놓고 정면충돌

지자체·환경부 갈등 “쓰레기 대란” 우려

오늘 저녁 8시, 송파는 10분간 빛을 끕니다

지구의 날 맞아 롯데몰 등 10곳 소등

소상공인 일자리 창출 발 벗고 나선 부산

20명 미만 기업 대상 80곳 선정…컨설팅·마케팅 등 800만원 지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산시가 지역 소상공인의 경쟁력 강화와 일자리 창출 등을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부산시는 부산고용노동청과 함께 ‘2018 도시형 소상공인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을 벌인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최근 소비 위축과 가파른 최저임금 상승폭에 부담을 느낄 수 있는 소상공인 및 소기업들에 다양한 패키지 지원을 통해 경쟁력을 강화하고 고용 안정과 신규 고용 창출을 이끌어 내기 위한 것이다. 지역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경영 애로 해소를 위한 전문가 컨설팅, 판로 개척을 위한 마케팅 지원, 브랜드화와 각종 인증 비용을 지원하는 서비스 개선사업, 작업장 환경을 비롯한 근로환경 개선사업 등에 최대 800만원을 지원한다.

오는 27일까지 소상공인과 종업원 20명 미만의 소기업을 대상으로 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해 모두 80개 업체를 선정할 계획이다. 시는 또 지역 대학생으로 서포터스를 구성해 소상공인의 경쟁력 강화를 돕기 위한 ‘2018 행복재생창업 지원사업’을 벌인다. 대학생 서포터스는 250명이 60개 팀을 이뤄 골목상권 회복사업, 생활밀접업종 경영환경 개선사업, 유망업종 특화마케팅, 소상공인 밀집지역 상권 활성화 등을 지원한다.

부산 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2018-04-17 1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버닝썬 최초 신고자 “진짜 무서운 것 나온다”

‘버닝썬’ 사건 최초 신고자인 김상교씨는 22일 MBC ‘스트레이트’ 방송을 언급하며, “가장 충격적인 것이 나온다. 순화한다고…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목민관 10년 돌아본 용산구청장

구정 성찰 책 펴낸 성장현 구청장

4년간 150만명…명소된 경북도청

한옥·현대미 조화 입소문

“서울 중구 보행권 지켜주세요”

안전취약층 보호 캠페인

“올해 풍년들게 해주세요”

서울 동대문구 ‘2019 선농대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