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항공대대 헬기, 완주 운항 중단하라”

“소음 극심” 완주군민들 노선 변경에 강력 촉구

“폐기물 자원화 틀 깰라”… 음폐수 법안 논란

“음식쓰레기·소각업게 민원 챙겨주나” 비판

지방과 상생 위해 2403억 쏟아붓는 서울시

29개 기초단체와 손잡고 ‘서울선언문’

국가직 5급 女風 주춤… 2차 합격자 소폭 줄어

435명 새달 18일부터 최종 면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 국가직 5급(행정·기술) 공채 2차 시험 합격자 435명(행정 341명·기술 94명)이 확정됐다. 여성 합격자 비율은 소폭 하락했고 합격자 연령은 소폭 상승했다.

인사혁신처는 지난 6월 23~28일(행정)과 7월 3~7일(기술)에 치러진 5급 공채 2차 시험에 2315명(행정 1879명·기술 436명)이 응시해 435명이 통과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들은 평균 6.8대1(행정 7.0대1·기술 6.1대1)의 경쟁률을 뚫었다.

여성 합격자 중 행정직은 137명(40.2%)으로 지난해(143명·42.1%)보다 1.9% 포인트 감소했으며 기술직은 21명(22.3%)으로 지난해(25명·26.9%)보다 4.6% 포인트 떨어졌다.

합격자 연령은 두 직군 모두 다소 올랐다. 행정직군 평균 합격자 연령은 26.6세로 지난해(26.4세)보다 0.2세 많았다. 연령대별로는 20~24세가 지난해 26.5%에서 올해 24.9%로 소폭 감소했으며 25~29세가 58.2%에서 59.8%로 조금 늘었다. 기술은 20~24세 합격자가 지난해(29.0%)보다 6.7% 포인트 하락한 22.3%였으며 25~29세 합격자는 지난해 55.9%에서 올해 59.5%로 상승했다. 평균 점수는 행정직이 63.99점으로 지난해(67.57점)보다 3.58점 하락했지만 기술직은 75.99점으로 지난해(75.54점)보다 0.45점 올랐다.

국가직 5급(행정·기술) 면접 시험은 다음달 18일부터 사흘간 경기 과천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진행된다. 최종 합격자는 같은 달 30일에 발표된다.

민나리 기자 mnin1082@seoul.co.kr
2018-08-30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태일 누구요?” 묻던 노무현 변호사 밤 새워

“노동자를 진심으로 사랑한 정치인 노무현. 노무현이 최초로 사랑한 노동자 문성현.”문성현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위원장은 노무…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해방촌 신흥시장, 젊은 감각 입는다

용산구청장 ‘청년 상인과 대화’

“전국 첫 직접 민주주의 도시로”

이재수 춘천시장이 말하는 미래

서울 중구청장의 ‘걷기 사랑’

매일 걸어서 출근…지도자 교육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