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덕적 해이 논란에 “서울 그만 가”

관가 “세종 중심 근무 분위기 확산”…하위직 공무원·공공기관도 비상령

난, 농사꾼 드론…농업 적용 연구·보급 활발

이천·평택 농업기술센터 연구 결과…벼 재배 노동력 절반으로 절감 효과

골프장부터 전망대까지… 하수처리장 무한변신

용인 도심 한복판의 ‘수지레스피아’

주민 아이디어로 신촌 도시재생하는 서대문

‘신촌어벤져스’ 등 5개팀 사업 선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대문구 신촌 주민들이 자신들의 아이디어로 지역을 바꿔 나가기 위해 소매를 걷어붙인다.

서대문구는 ‘2019년 신촌 도시재생 공모’에서 선정된 5개 주민모임이 다음달부터 오는 10월까지 사업 추진에 들어간다고 22일 밝혔다. 서대문구에 따르면 이번 공모는 신촌 도시재생에 기여하는 사업을 대상으로 한 ‘일반분야’에서 3개 팀, 이화쉼터, 신촌박스퀘어 활성화 사업을 대상으로 한 ‘주제분야’에서 2개 팀이 선정됐다.

일반분야에서 선정된 연세춘추 신촌지역지 ‘더 와이’는 ‘신촌 이미지 제고 프로젝트’를 통해 신촌의 특색 있는 문화를 기사로 남긴다. ‘비씨피플’은 7080세대 음악을 편곡해 길거리 공연을 여는 ‘신촌, 음악으로 기록되다’를, ‘신촌어벤져스’는 인근의 오래된 가게를 발굴하는 ‘백년의 꿈, 백년가게’ 사업을 진행한다.

주제 분야에서 선정된 ‘포토브릿지’는 신촌박스퀘어에서 에어 기타 경연대회를 열고, ‘우드포유 협동조합’은 가족 단위 목공교실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서대문구는 일반분야 사업에 200만원, 주제분야 사업에 400만원씩을 지원한다. 책임감을 주기 위해 보조금의 최소 10%를 주민모임 측에서 자체 부담하는 게 조건이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이번 공모 사업을 통해 신촌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도시재생에 활력을 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4-23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예비역조차 분노하게 만든 국방부 만화, 어떻길

‘군필 vs 미필’ 만화, 거센 비난 여론군필 우월성 강조…“현실과 괴리” 비판상해보험 가입 등 실질적 예우방안 필요지난 20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2024년 이전 창동차량기지, 최첨단 의료단지로 키워보자”

박원순 시장, 최근 서울대병원 이전 제안…오승록 노원구청장·지역구 의원들 “환영”

고시원 전전 일용근로자 가족 구한 ‘마포하우징’

[현장 행정] 임대주택 입주식 참석 유동균 마포구청장

관악, 1억 5000만원 들여 전통시장 키운다

‘신시장 모델 육성 사업’ 통해 경쟁력 강화

노래하고…힐링 선물한 시장님

엄태준 이천시장 ‘직원 화합 콘서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