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항공대대 헬기, 완주 운항 중단하라”

“소음 극심” 완주군민들 노선 변경에 강력 촉구

“폐기물 자원화 틀 깰라”… 음폐수 법안 논란

“음식쓰레기·소각업게 민원 챙겨주나” 비판

지방과 상생 위해 2403억 쏟아붓는 서울시

29개 기초단체와 손잡고 ‘서울선언문’

광진 ‘청년창업가 특별보증추천’ 지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광진구가 청년 창업가들에게 활력을 불어넣어 주는 ‘청년창업가 특별보증추천’ 지원을 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서울신용보증재단 출연으로 신설하는 특별보증제도를 통해 청년 창업가의 경영 안정화를 도울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담보력 부족으로 자금 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광진구에 사업장 주소를 둔 만 19~39세 청년사업가다. 지원 한도는 정보통신업과 전문·과학 기술 서비스업의 경우 업체당 최대 1억원, 그 밖의 업종이면 업체당 최대 5000만원이다.

광진구는 특별보증 지원을 위해 서울신용보증재단과 신용보증 협약을 체결하고 광진구 예산 5000만원을 신규 출연했다. 특별보증 규모는 7억 5000만원이며, 한도 여유액 내에서 지원한다. 차후 보증 수요가 보증 한도를 초과할 경우 추가 출연해 다양한 창업가들에게 지원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김선갑 구청장은 “광진구엔 여러 대학이 입지해 청년 창업을 활성화하기에 좋은 조건을 갖추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청년들의 젊고 패기 넘치는 도전을 통해 지역사회가 발전할 수 있도록 다각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19-04-23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4억원 때문에 명지대 폐교 위기…학생·교직원

명지대를 운영하는 학교법인 명지학원이 4억여원의 빚을 갚지 못해 채권자로부터 파산신청을 당한 사실이 알려졌다. 다섯개 교육…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해방촌 신흥시장, 젊은 감각 입는다

용산구청장 ‘청년 상인과 대화’

“전국 첫 직접 민주주의 도시로”

이재수 춘천시장이 말하는 미래

서울 중구청장의 ‘걷기 사랑’

매일 걸어서 출근…지도자 교육도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