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광장 재구조화 ‘정부청사’ 배제 검토

행안부 제동에 우회로 축소 등 고려

롯데주류 ‘처음처럼’은 군산 술이랑게

군산공장 “롯데아사히주류와 무관”

[단독] 특허청 20년 만에 ‘유리천장’ 깨졌다

심판 7부 심판장에 이미정씨 임명

31일 ‘중랑구 NPO지원센터’ 문 열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랑구에 사회 각 분야에서 자발적으로 공익활동을 하는 비영리단체와 활동가들을 위한 복합공간이 들어선다. 민선 7기 5대 성과목표 중 하나인 ‘소통과 참여의 협치중랑’의 하나이다.

중랑구는 오는 31일 신내2동 관상복합청사 4층에 ‘중랑구 NPO지원센터’를 열고, 비영리단체 지원에 본격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중랑 NPO지원센터는 약 225㎡ 규모로 회의실, 교육실, 운영사무실 등으로 구성된다. 회의실 대관, 활동가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지원 등이 이뤄진다. 회의실 대관 신청은 다음달 3일부터 받는다. 민관협치 협력관이 상주해 협치학교 및 지역 의제 해결을 위한 협치공론장 등을 운영하는 등 민관협치 활성화의 장으로도 활용한다.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자체적으로 NPO지원센터를 문 연 곳은 금천, 노원에 이어 중랑이 세 번째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비영리 공익활동을 하고자 하는 개인이나 모임, 단체에 유용한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5-29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현대가 며느리’ 노현정 5개월만에 포착된 근

정대선 현대비에스앤씨 사장의 부인 노현정 전 아나운서가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부인 고 변중석 여사의 12주기인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청년 음악가 키우는 ‘오픈창동’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팔당댐 물안개공원에 허브섬”

신동헌 경기 광주시장

독립지사 발자취 새긴 서대문

서대문독립공원 ‘민주의 길’ 제막식

‘내가 원하는 우리나라’는…

성동, 광복절 기념 백범일지 낭독회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