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년후견’ 장애인 차별법은 반쪽 개정

법정후견 중 ‘한정후견’만 손질한다는데

강동 건강도시 정책에 반한 몽골

몽골 대표단, 성일초 방문

특허청장이 기관 명칭 변경 꺼낸 이유는?

朴청장 공론화 없이 논란 촉발시켜

예비창업자·취업 돕는 동대문

[일자리 지원하는 자치구들] 일자리 창출 공간 ‘드 간데메’ 개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청년 외식 창업 매장·교육

서울 동대문구의 창업 지원 공간 ‘드 간데메’에서 ‘메이커 양성 교육’을 진행할 메이커들이 지난해 ‘제1기 실전형 성장지원 프로그램’을 수강하고 있다.
동대문구 제공

서울 동대문구에 예비창업자와 취업을 준비하는 이들을 위한 기지가 생긴다.

동대문구는 26일 답십리동에 커뮤니티형 일자리 창출 공간 ‘드 간데메’를 연다고 24일 밝혔다.

동대문구 창업지원센터 건물을 3개월 동안 리모델링한 드 간데메는 도자기, 가죽공예 등 지역의 다양한 소규모 수공예 생산자를 발굴해 이들의 성장을 지원하고, 지속가능한 창의적인 일자리를 만들기 위한 창직·창업 공간이다. 1년 단위로 청년 외식 창업 시범 매장 운영도 지원한다. 동대문구에서 지난해부터 진행하는 ‘청년 외식 창업 인큐베이팅 사업’에 참여한 수료생이 운영을 맡는다.

주민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앞서 동대문구는 지난해 ‘커뮤니티형 일자리 인프라 구축’ 계획을 수립하고, 그 하나로 지역 내 소규모 창업팀(메이커) 49개를 발굴해 ‘제1기 실전형 성장지원 프로그램’을 추진했다. 이를 통해 역량을 키운 메이커들이 주민들을 대상으로 다시 ‘메이커 양성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드 간데메는 건물이 있는 간데메 공원에서 따왔다. ‘일하러간데메’, ‘만들러온데메’ 등 언어 유희를 통해 다양한 형태로 활용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천정희 일자리창출과장은 “아이디어와 열정을 갖고 소자본 창업이나 부업을 원하는 경력단절여성들이 많지만 실현하기는 쉽지 않다”면서 “구에서 이들을 지원하고 창의적인 일자리를 적극적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6-25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독방 요구한 고유정, 재소자들과 함께 지내자

전 남편을 살해한 혐의로 교도소에 입감한 고유정(36·구속기소)이 다른 재소자들과 원만하고 지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18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사회적기업 육성 우수 성동

정원오 서울성동구청장

소녀상 닦다 눈물흘린 구청장

이승로 성북구청장

‘최고의 힐링타운’ 노원 만들 것”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새만금공항으로 천년전북 도약”

송하진 전북도지사 인터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