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수업 소외 학생 없어야” 교사와 머리 맞댄 은평

[현장 행정] 김미경 서울 은평 구청장, 선일여고 방문

서울 소상공인 자금 대출 5조원 ‘불티’

市 금융지원 이미 4조 소진… 증액 검토

책과 함께 자라는 동작 아이

18개월 이하 영유아 가정에 책꾸러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동작구가 아기가 책과 함께 자라날 수 있도록 ‘서울형 북스타트 시범 사업’을 다음달부터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사업은 그림책을 매개로 아기와 부모 간에 친밀한 유대를 싹 틔우고 아이가 인생 첫발을 떼는 순간부터 책과 친해질 수 있도록 돕는 지역사회 문화 운동이다.

먼저 구는 지역에 사는 18개월 이하 영유아 가정 2520명을 대상으로 오는 12월까지 책꾸러미를 선물한다. 꾸러미는 책을 넣을 수 있는 가방과 북스타트코리아 꾸러미 도서로 선정된 그림책 두 권, 가이드북, 도서관 리플릿 등으로 구성돼 있다. 8~10월에는 지역 내 도서관 곳곳에서 그림책, 식재료를 활용한 책 놀이 등 부모와 아이가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윤소연 교육정책과장은 “책을 매개로 하는 이번 사업이 부모와 아이가 함께 교감하고 성장하는 출발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07-17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