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흘간 강남 전체가 극장

26일 강남페스티벌 팡파르

돼지열병 우려에도 중대본 안 꾸린 행안부 왜?

주무부처 농식품부 대처 능력있다 판단

지자체도 포괄적 네거티브규제 전환

이 총리, “규제 그대로 두는 건 혁신 포기”

김미경 은평구청장, 주민참여 도시재생사업 뉴욕 사례서 새 길 찾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미경 은평구청장

인천공항을 출발, 꼬박 26시간 걸려서 도착한 코스타리카에서 가장 인상적이었던 것은 사람들의 여유 넘치고 행복한 표정이었다. 구정을 이끌며 쉼 없이 달려온 지난 1년은 결국 모든 게 구민을 행복하게 하기 위한 과정이었다. 그 때문에 코스타리카 국민들의 행복한 표정의 근원이 무엇인지 더 궁금해지기 시작했다.

코스타리카 경제를 이끄는 것은 친환경 공정무역 커피협동조합 ‘코페타라수’, 전기와 방송통신 서비스를 제공하는 신재생에너지협동조합 ‘코페산토스’, 교육·금융협동조합 ‘코페나에’, 중남미 대표 낙농협동조합 ‘도스 피노스’ 등 사회적경제다. 소규모 생산자들이 협동조합을 만들어 공동 이익을 추구하는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성장했다고 한다. 사용자와 고용인이 따로 없는 더 나은 근로 조건 속에서 최고 품질의 상품을 생산하고 수익을 낳고 그로 인해 또 다른 고용이 창출되는 선순환이 반복되는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한 인과관계다. 은평구에서도 ‘은평사회적경제 혁신밸리센터’ 조성, ‘사회적경제특구’ 사업 추진, ‘은평사회적경제 허브센터’ 운영 등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많은 사업을 펼치고 있어 그들의 연대와 협력으로 풀어낸 협동조합 운영 방식에 관심이 갔다.

마지막 방문지 미국에서는 뉴욕의 대표적인 혁신산업단지인 브루클린 네이비 야드, 뉴욕의 스카이라인을 바꾼 허드슨 야드, 서울로 7017의 모델이 된 하이라인 등 공공과 민간이 윈윈 가능한 도시재생을 확인했다. 해외에서도 도시재생 우수사례로 인정받아 견학 오는 산새마을, 향림마을, 다래마을 등 주민참여형 도시재생을 성공적으로 이끌어가는 우리 구에 뉴욕의 도시재생 사례는 기존의 장점을 살려 새로운 도약으로 가는 길을 알려줬다.

2019-07-29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사랑해 여봉봉” 동료 아내와 불륜 육군 중사

동료 부사관의 아내와 불륜관계로 중징계를 받은 육군 부사관이 전역 후 사단장을 상대로 제기한 행정소송에서 패소했다.인천지법…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침 7시, 청소대장이 뜬다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내년 5월, 성북에 문화공간 선다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상수도 현대화 3300억 투입 협약

이철우 경북도지사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